KBS NEWS

뉴스

[영상]“한번 더! 한번 더! 아∼” 최민정·심석희 안타까운 충돌
[영상]“한번 더! 한번 더! 아∼” 최민정·심석희 안타까운 충돌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의 심석희(한국체대)와 최민정(성남시청)이 1,000m 결승에서 충돌하며...
스벤 크라머, SNS에 한국어로 “상패 맞아 다친 팬들께 사과”
청동 상패 어떻게 던졌길래 …크라머, 한글로 “팬들께 사과”
네덜란드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스벤 크라머가 21일 상패를 잘못 던져 한국인 관객 2명을 다치게 한 것...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UFC 승부 조작 정황’ 현역 격투기 선수 조사
입력 2017.04.18 (21:51) | 수정 2017.04.18 (22:09) 인터넷 뉴스
‘UFC 승부 조작 정황’ 현역 격투기 선수 조사
경찰이 이종격투기 대회인 UFC에 출전했던 선수가 억대의 돈을 받고 승부 조작을 하려 한 정황을 포착하고 조사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이종격투기 선수 방 모(34) 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 씨는 지난 2015년 11월 서울에서 열린 UFC 국내 대회에 출전하면서, 브로커로부터 경기에서 지는 대가로 선금 1억 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방 씨는 경기 직전 국외 도박 사이트에서 상대 선수에게 판돈이 몰려 승부 조작 의심을 받게 되자 경기에서 승리해 승부 조작에는 실패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방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는 한편, 방 씨에게 승부 조작을 의뢰한 브로커와 돈의 출처를 쫓고 있다.
  • ‘UFC 승부 조작 정황’ 현역 격투기 선수 조사
    • 입력 2017.04.18 (21:51)
    • 수정 2017.04.18 (22:09)
    인터넷 뉴스
‘UFC 승부 조작 정황’ 현역 격투기 선수 조사
경찰이 이종격투기 대회인 UFC에 출전했던 선수가 억대의 돈을 받고 승부 조작을 하려 한 정황을 포착하고 조사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이종격투기 선수 방 모(34) 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 씨는 지난 2015년 11월 서울에서 열린 UFC 국내 대회에 출전하면서, 브로커로부터 경기에서 지는 대가로 선금 1억 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방 씨는 경기 직전 국외 도박 사이트에서 상대 선수에게 판돈이 몰려 승부 조작 의심을 받게 되자 경기에서 승리해 승부 조작에는 실패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방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는 한편, 방 씨에게 승부 조작을 의뢰한 브로커와 돈의 출처를 쫓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