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인터넷 사기 꼼짝마!…‘장애인 보안관’ 떴다
입력 2017.04.19 (21:40) | 수정 2017.04.19 (22:0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인터넷 사기 꼼짝마!…‘장애인 보안관’ 떴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장애인 일자리는 무엇보다 편견을 없애고 특성에 맞는 직무를 찾는 게 중요한데요,

온라인 공간에서 인터넷 사기 거래를 전문적으로 잡아내는 장애인 보안관들이 있습니다.

지난 1년간 적발한 사기 거래 건수가 10만 건이 넘는다고 하는데, 이들의 비결을 이슬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아침 8시 20분, 지체장애 1급 고준형 씨가 출근에 나섭니다.

인터넷 사기 거래를 적발하는 고 씨의 일터는 집 건넛방.

거주지가 다른 4명의 팀원 모두 고 씨 같은 중증 장애인인데 모든 대화는 SNS를 통해 이뤄집니다.

업무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고 씨의 예리한 눈에 술 판매가 포착됩니다.

<인터뷰> 고준형(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지체장애 1급) : "게시글을 지우고 판매했던 회원을 제재하는 거에요."

이어 담배 거래를 적발하고 카메라 사기 판매도 잡아냅니다.

<인터뷰> 고준형(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지체장애 1급) : "판매자한테 돈을 보냈어요. 근데 물품이 안 온 거예요."

지난해 모니터 요원으로 채용된 뒤 이들 4명이 1년간 잡아낸 불법 거래가 무려 10만 건이 넘습니다.

<인터뷰> 서정원(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뇌병변 1급) : "편견 때문에 일을 아예 시작도 못 해 보는 게 많아요. 근데 기회를 주시고 저희가 그 결과를 보여드린 거니까."

<인터뷰> 이승우(물품거래 사이트 대표) : "집중도가 아무래도 더 높으셨던 것 같고요. 그리고 본인들에 대한 어떤 사기 예방에 대한 본인들의 자부심도 좀 컸던 것 같습니다."

장애의 불편을 딛고 사이버 세상을 든든히 지키는 4명의 장애인 보안관.

다름과 차이를 인정한 고용을 통해 당당한 사회 일원으로 우뚝 섰습니다.

KBS 뉴스 이슬기입니다.
  • 인터넷 사기 꼼짝마!…‘장애인 보안관’ 떴다
    • 입력 2017.04.19 (21:40)
    • 수정 2017.04.19 (22:02)
    뉴스 9
인터넷 사기 꼼짝마!…‘장애인 보안관’ 떴다
<앵커 멘트>

장애인 일자리는 무엇보다 편견을 없애고 특성에 맞는 직무를 찾는 게 중요한데요,

온라인 공간에서 인터넷 사기 거래를 전문적으로 잡아내는 장애인 보안관들이 있습니다.

지난 1년간 적발한 사기 거래 건수가 10만 건이 넘는다고 하는데, 이들의 비결을 이슬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아침 8시 20분, 지체장애 1급 고준형 씨가 출근에 나섭니다.

인터넷 사기 거래를 적발하는 고 씨의 일터는 집 건넛방.

거주지가 다른 4명의 팀원 모두 고 씨 같은 중증 장애인인데 모든 대화는 SNS를 통해 이뤄집니다.

업무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고 씨의 예리한 눈에 술 판매가 포착됩니다.

<인터뷰> 고준형(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지체장애 1급) : "게시글을 지우고 판매했던 회원을 제재하는 거에요."

이어 담배 거래를 적발하고 카메라 사기 판매도 잡아냅니다.

<인터뷰> 고준형(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지체장애 1급) : "판매자한테 돈을 보냈어요. 근데 물품이 안 온 거예요."

지난해 모니터 요원으로 채용된 뒤 이들 4명이 1년간 잡아낸 불법 거래가 무려 10만 건이 넘습니다.

<인터뷰> 서정원(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 모니터 요원/뇌병변 1급) : "편견 때문에 일을 아예 시작도 못 해 보는 게 많아요. 근데 기회를 주시고 저희가 그 결과를 보여드린 거니까."

<인터뷰> 이승우(물품거래 사이트 대표) : "집중도가 아무래도 더 높으셨던 것 같고요. 그리고 본인들에 대한 어떤 사기 예방에 대한 본인들의 자부심도 좀 컸던 것 같습니다."

장애의 불편을 딛고 사이버 세상을 든든히 지키는 4명의 장애인 보안관.

다름과 차이를 인정한 고용을 통해 당당한 사회 일원으로 우뚝 섰습니다.

KBS 뉴스 이슬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