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트럼프의 ‘당근’…중국은 맛있어 할까?
트럼프의 ‘당근’…중국은 맛있어 할까?
중국이 달라졌다. 지난 25일, 북의 핵실험 도발 위협이 고조된 북의 창군 기념일에 중국은 북·중 접경지역에 최고 경계태세를 발령했다...
[취재후] 장기요양급여 108억 꿀꺽 요양원 무더기 적발
장기요양급여 108억 꿀꺽 요양원 무더기 적발
경기도 양주시의 한 요양원. 150여 명의 노인이 입소할 수 있는 규모인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분노의 질주’ 신작공세에도 흥행 1위
입력 2017.04.21 (09:25) 연합뉴스
‘분노의 질주’ 신작공세에도 흥행 1위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이 신작들의 공세에도 흥행 질주를 하고 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은 전날 10만3천883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총관객 수는 189만8천786명으로 늘어났다.

윤제문·정소민 주연의 '아빠는 딸'은 2만3천368명을 불러모으며 2위를 기록했다.

디즈니 영화 '미녀와 야수'는 3위에 오르며 한 달 넘게 장기흥행 중이다. 지난달 16일 개봉 이후 총 491만7천369명이 관람했으며, 이번 주말 500만명 돌파가 예상된다.

이번 주에는 신작들이 여러 편 개봉했다.

'파워레인져스:더 비기닝'은 전날 개봉과 동시에 1만411명을 동원해 4위로 출발했다. 이 영화는 레인져로 선택받은 다섯 명의 10대들이 파워레인져스 완전체로 탄생해 절대 악에 맞서 전투를 펼치는 이야기를 담았다.

샘 워싱턴과 옥타비아 스펜서가 주연한 기독교 영화 '오두막'은 5위에 올랐다. 어린 딸이 죽은 뒤 절망 속에 살던 남자가 의문의 편지 한 통을 받으며 겪게 되는 일을 그린 작품으로, 동명의 원작 소설을 영화화했다.

지난달 23일 개봉한 '프리즌'이 6위를 기록한 가운데 2012년 대선 '개표 부정' 의혹을 다룬 다큐멘터리 '더 플랜'과 일본 애니메이션 '흑집사-북 오브 더 아틀란틱', 맥도날드 창립자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마이클 키턴 주연의 '파운더'(9위)가 7∼9위를 각각 차지했다.

앤 해서웨이가 주연한 괴수영화 '콜로설'은 한국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해 화제를 모았으나 전날 개봉과 함께 10위로 출발했다.
  • ‘분노의 질주’ 신작공세에도 흥행 1위
    • 입력 2017.04.21 (09:25)
    연합뉴스
‘분노의 질주’ 신작공세에도 흥행 1위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이 신작들의 공세에도 흥행 질주를 하고 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은 전날 10만3천883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총관객 수는 189만8천786명으로 늘어났다.

윤제문·정소민 주연의 '아빠는 딸'은 2만3천368명을 불러모으며 2위를 기록했다.

디즈니 영화 '미녀와 야수'는 3위에 오르며 한 달 넘게 장기흥행 중이다. 지난달 16일 개봉 이후 총 491만7천369명이 관람했으며, 이번 주말 500만명 돌파가 예상된다.

이번 주에는 신작들이 여러 편 개봉했다.

'파워레인져스:더 비기닝'은 전날 개봉과 동시에 1만411명을 동원해 4위로 출발했다. 이 영화는 레인져로 선택받은 다섯 명의 10대들이 파워레인져스 완전체로 탄생해 절대 악에 맞서 전투를 펼치는 이야기를 담았다.

샘 워싱턴과 옥타비아 스펜서가 주연한 기독교 영화 '오두막'은 5위에 올랐다. 어린 딸이 죽은 뒤 절망 속에 살던 남자가 의문의 편지 한 통을 받으며 겪게 되는 일을 그린 작품으로, 동명의 원작 소설을 영화화했다.

지난달 23일 개봉한 '프리즌'이 6위를 기록한 가운데 2012년 대선 '개표 부정' 의혹을 다룬 다큐멘터리 '더 플랜'과 일본 애니메이션 '흑집사-북 오브 더 아틀란틱', 맥도날드 창립자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마이클 키턴 주연의 '파운더'(9위)가 7∼9위를 각각 차지했다.

앤 해서웨이가 주연한 괴수영화 '콜로설'은 한국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해 화제를 모았으나 전날 개봉과 함께 10위로 출발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