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합격해도 임용 안 될 수도”…취준생의 눈물
“합격해도 임용 안 될 수도”…취준생의 눈물
합격해도 실업자가 될 수도 있다? "최종합격자로 결정된 경우에도 공사의 정원감축 등 경영환경 변화 시 임용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특파원리포트] 日 음주 뺑소니에 ‘징역 22년’…정상 참작 없다
日 음주 뺑소니에 ‘징역 22년’…정상 참작 없다
음주 뺑소니 사고로 3명을 숨지게 한 30대 남성에게 징역 22년이 선고됐다. 우리나라가 아니라 일본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미리보기] 취재파일K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4월 23일 방송)
입력 2017.04.21 (09:35) | 수정 2017.04.21 (16:39)
동영상영역 시작
[미리보기] 취재파일K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4월 23일 방송)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 진실같은 거짓, 가짜뉴스

진실처럼 꾸민 거짓,가짜뉴스가 쉴새없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해 미국 대선판을 흔들었던 가짜뉴스는 이제 사회적 갈등 속에 대선을 앞둔 우리나라에서 급속도로 퍼져나가고 있다.

정치적 경제적 목적을 위해 유포되는 가짜뉴스, 한 조사에서 진짜와 가짜를 정확하게 구별한 사람이 1.8%에 그칠 정도로 점점 정교하고 교묘해지고 있다.

가짜뉴스의 실체를 분석했다.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100명 당 1명 꼴로 누구한테나 찾아올 수 있는 조현병,

하지만 일부 강력 범죄에서 피의자의 조현병 병력이 강조되면서 조현병에 대한 사회적 편견이 커지고 있다.

당뇨병이나 고혈압처럼 꾸준한 치료만 받으면 일상생활에 문제가 없는 질병인데도 편견과 오해 앞에 조현병 환자들은 씁쓸해진다.

마음만 아플뿐 남들과 다를 것 없이 일상을 살고 있는 조현병 환자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 디지털 시대, 라디오의 부활

한물 간 매체로 여겨졌던 라디오가 디지털시대에 부활하고 있다.

아날로그 감성에 실시간 소통과 보이는 라디오 등 디지털 옷을 입으면서 라디오 르네상스가 열렸다.

아침을 깨우고 일터의 동반자가 되고 지친 일상을 달래주는 친구같은 존재로 건재하고 있다.

친숙한 목소리의 DJ들과 청취자들이 전하는 라디오 예찬을 담았다.
  • [미리보기] 취재파일K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4월 23일 방송)
    • 입력 2017.04.21 (09:35)
    • 수정 2017.04.21 (16:39)
[미리보기] 취재파일K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4월 23일 방송)
■ 진실같은 거짓, 가짜뉴스

진실처럼 꾸민 거짓,가짜뉴스가 쉴새없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해 미국 대선판을 흔들었던 가짜뉴스는 이제 사회적 갈등 속에 대선을 앞둔 우리나라에서 급속도로 퍼져나가고 있다.

정치적 경제적 목적을 위해 유포되는 가짜뉴스, 한 조사에서 진짜와 가짜를 정확하게 구별한 사람이 1.8%에 그칠 정도로 점점 정교하고 교묘해지고 있다.

가짜뉴스의 실체를 분석했다.

■ 조율되지 않은 현악기, 조현병

100명 당 1명 꼴로 누구한테나 찾아올 수 있는 조현병,

하지만 일부 강력 범죄에서 피의자의 조현병 병력이 강조되면서 조현병에 대한 사회적 편견이 커지고 있다.

당뇨병이나 고혈압처럼 꾸준한 치료만 받으면 일상생활에 문제가 없는 질병인데도 편견과 오해 앞에 조현병 환자들은 씁쓸해진다.

마음만 아플뿐 남들과 다를 것 없이 일상을 살고 있는 조현병 환자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 디지털 시대, 라디오의 부활

한물 간 매체로 여겨졌던 라디오가 디지털시대에 부활하고 있다.

아날로그 감성에 실시간 소통과 보이는 라디오 등 디지털 옷을 입으면서 라디오 르네상스가 열렸다.

아침을 깨우고 일터의 동반자가 되고 지친 일상을 달래주는 친구같은 존재로 건재하고 있다.

친숙한 목소리의 DJ들과 청취자들이 전하는 라디오 예찬을 담았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