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英 공연장에 또 테러, 안전 지대가 없다
英 공연장에 또 테러, 안전 지대가 없다
영국 북서부 맨체스터 아레나 공연장에서 22일 (현지시각) 테러로 추정되는 폭발 사고가 일어났다. 현지 경찰 당국은 현재까지 22명이 숨졌고...
전국 카페 9만店 돌파…5년 이상 생존율은?
전국 카페 9만店 돌파…5년 이상 생존율은?
카페 창업이 우후죽순 늘어나면서 전국에 문을 연 카페 점포 수가 9만 개를 돌파했다. 하지만 전국 카페 10곳 중 4곳이 2년도 안 된 것으로 나타날 만큼...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日 운전기사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 전동버스
입력 2017.04.21 (09:46) | 수정 2017.04.21 (10:00)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日 운전기사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 전동버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인구가 줄어들면 대중교통도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일본의 한 대학이 운전기사 없이도 운행이 가능한 자율주행버스를 개발해 공개했습니다.

<리포트>

일반 버스보다 조금 작은 아담한 버스.

군마대학이 개발한'이콤 텐'이라는 이름의 자율주행 전동버스입니다.

정원은 16명. 최고 속도는 시속 19킬로미터로 천천히 달리는 것이 특징인데요.

가장 큰 장점은 앞으로 인구 감소로 운전기사를 확보하지 못해도 자율운행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인터뷰> 버스 시승자 : "주행이 자연스러워 깜짝 놀랐습니다. 빨리 실현되면 좋겠어요."

<인터뷰> 오기쓰 다케키(군마대학 대학원) : "이런 차량이 지금 다양한 지역에 필요합니다. 그런 곳에 자동운전 시스템을 도입할 수 있도록 이 차량을 활용할 생각입니다."

군마대학은 실용화를 위한 노하우를 더 축적하기 위해 이 전동 버스를 시내 버스 노선에 시범적으로 투입할 계획입니다.
  • 日 운전기사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 전동버스
    • 입력 2017.04.21 (09:46)
    • 수정 2017.04.21 (10:00)
    930뉴스
日 운전기사 없이 달리는 자율주행 전동버스
<앵커 멘트>

인구가 줄어들면 대중교통도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일본의 한 대학이 운전기사 없이도 운행이 가능한 자율주행버스를 개발해 공개했습니다.

<리포트>

일반 버스보다 조금 작은 아담한 버스.

군마대학이 개발한'이콤 텐'이라는 이름의 자율주행 전동버스입니다.

정원은 16명. 최고 속도는 시속 19킬로미터로 천천히 달리는 것이 특징인데요.

가장 큰 장점은 앞으로 인구 감소로 운전기사를 확보하지 못해도 자율운행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인터뷰> 버스 시승자 : "주행이 자연스러워 깜짝 놀랐습니다. 빨리 실현되면 좋겠어요."

<인터뷰> 오기쓰 다케키(군마대학 대학원) : "이런 차량이 지금 다양한 지역에 필요합니다. 그런 곳에 자동운전 시스템을 도입할 수 있도록 이 차량을 활용할 생각입니다."

군마대학은 실용화를 위한 노하우를 더 축적하기 위해 이 전동 버스를 시내 버스 노선에 시범적으로 투입할 계획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