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그랜저 털다 발견한 벤츠 열쇠…그의 선택은
그랜저 털다 발견한 벤츠 열쇠…그의 선택은
지난 7일 새벽 4시쯤. 울산 남구의 한 아파트 주차장을 두리번거리며 배회하던 사람의 모습이 CCTV에 잡혔다. 강모(40)씨였다.그는 차 안에 있던...
“북한, 수소탄 원료 생산 능력 보유”…미국, 북한과 만나야
“북한, 수소탄 원료 생산 능력 보유”…미국, 북한과 만나야
"제네바 합의(1994년 북한과 미국이 각각 핵사찰 허용과 경수로 제공을 약속한 기본 합의문)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철도 공사 입찰 담합…과징금 7백억 원
입력 2017.04.21 (09:54) | 수정 2017.04.21 (10:00)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철도 공사 입찰 담합…과징금 7백억 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원주-강릉 철도 공사와 관련한 잡음이 끊이지 않습니다.

노반공사를 진행한 건설사 4곳의 입찰 담합 사실이 드러났는데, 수백억 대 과징금이 부과됐습니다.

강규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013년 3월 시작된 원주-강릉철도 제2 공구에 대한 노반공사 입찰은 한진중공업에게 넘어갔습니다.

낙찰액은 천 4백27억여 원, 입찰에 참가한 대다수 업체의 예상보다 낮은 금액이었습니다.

현대건설과 두산중공업, KCC건설이 비정상적으로 낮은 금액을 내면서, 평균 투찰금액에 연동되는 저가투찰 판정기준이 낮아진 겁니다.

<녹취> 비낙찰 건설사 관계자(음성변조) : "모임도 있고, 정보교환을 해가지고 '이번에 뭐 나왔는데, 너희 몇 퍼센트 쓸 거야? 물어보고, 서로 얘기하는데 (이상하죠)."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결과, 해당건설사 4곳이 제2공구를 포함해 각각 한 공구씩 낙찰받도록 담합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들은 입찰 전날과 당일 수십 차례 연락하며, 각 공구별로 낙찰 예정사를 정하고 이른바 '들러리 입찰'을 서로 감시 아래 수행했습니다.

공정위는 담합에 참여한 업체 4곳에 대해 모두 7백1억 9천만 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비슷한 사례에 대한 조사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배영수(공정거래위원회 카르텔조사국장) : "입찰담합을 통해서 인위적으로 투찰금액을 낮췄다는 그런 측면은 발주자가 의도와 달리 공사품질을 저하시킬 수 있고…."

이번 공사 입찰 과정에서 28개 건설사가 담합한 정황도 보고됐지만, 공정위는 경쟁 제한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며 법 위반은 아니라고 결론내렸습니다.

KBS 뉴스 강규엽입니다.
  • 철도 공사 입찰 담합…과징금 7백억 원
    • 입력 2017.04.21 (09:54)
    • 수정 2017.04.21 (10:00)
    930뉴스
철도 공사 입찰 담합…과징금 7백억 원
<앵커 멘트>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원주-강릉 철도 공사와 관련한 잡음이 끊이지 않습니다.

노반공사를 진행한 건설사 4곳의 입찰 담합 사실이 드러났는데, 수백억 대 과징금이 부과됐습니다.

강규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013년 3월 시작된 원주-강릉철도 제2 공구에 대한 노반공사 입찰은 한진중공업에게 넘어갔습니다.

낙찰액은 천 4백27억여 원, 입찰에 참가한 대다수 업체의 예상보다 낮은 금액이었습니다.

현대건설과 두산중공업, KCC건설이 비정상적으로 낮은 금액을 내면서, 평균 투찰금액에 연동되는 저가투찰 판정기준이 낮아진 겁니다.

<녹취> 비낙찰 건설사 관계자(음성변조) : "모임도 있고, 정보교환을 해가지고 '이번에 뭐 나왔는데, 너희 몇 퍼센트 쓸 거야? 물어보고, 서로 얘기하는데 (이상하죠)."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결과, 해당건설사 4곳이 제2공구를 포함해 각각 한 공구씩 낙찰받도록 담합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들은 입찰 전날과 당일 수십 차례 연락하며, 각 공구별로 낙찰 예정사를 정하고 이른바 '들러리 입찰'을 서로 감시 아래 수행했습니다.

공정위는 담합에 참여한 업체 4곳에 대해 모두 7백1억 9천만 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비슷한 사례에 대한 조사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배영수(공정거래위원회 카르텔조사국장) : "입찰담합을 통해서 인위적으로 투찰금액을 낮췄다는 그런 측면은 발주자가 의도와 달리 공사품질을 저하시킬 수 있고…."

이번 공사 입찰 과정에서 28개 건설사가 담합한 정황도 보고됐지만, 공정위는 경쟁 제한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며 법 위반은 아니라고 결론내렸습니다.

KBS 뉴스 강규엽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