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액상화 현상’ 첫 확인 파장…“천만년 전 포항은 수중도시”
‘액상화 현상’ 첫 확인 파장…“천만년 전 포항은 수중도시”
지난 15일 규모 5.4 지진이 발생한 경북 포항에서 '액상화' 현상이 공식 확인...
‘평창 롱패딩’ 오프라인만 재입고…일부 매장은 ‘번호표’ 배부
‘평창 롱패딩’ 22일부터 재입고 …일부 매장은 ‘번호표’ 배부
입소문을 타고 화제가 된 '평창올림픽 롱패딩'을 사기 위한 사람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미일영 4개국 軍 아덴만서 해적 퇴치 훈련
입력 2017.04.21 (10:07) | 수정 2017.04.21 (10:20) 인터넷 뉴스
한미일영 4개국 軍 아덴만서 해적 퇴치 훈련
한국과 미국, 일본, 영국 4개국 군이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 퇴치 연합 훈련을 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21일) "우리 군의 아덴만 파병부대인 청해부대 23진 최영함이, 아덴만 연안 지부티에서 동쪽으로 100마일(약 160㎞) 떨어진 해상에서 미국, 일본, 영국 함정과 대해적 작전 연합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훈련에는 청해부대의 4,400t급 구축함 최영함과 미국의 17,000t급 상륙함 카터 홀함, 일본의 5,000t급 구축함 테루즈키함, 영국의 4천200t급 호위함 몬머스함 등 해상 전력과 P-3 해상초계기, 해상작전헬기, 고속단정(RIB), 해군 특수부대(UDT/SEAL) 등 4개국 군의 각종 주력 전력이 투입됐다.

이들 4개국 군은 선박 검문검색, 헬기 이·착함, 전술기동 등 대해적 작전에 필요한 절차를 집중 숙달했다.

청해부대 23진 부대장 김경률 대령은 "이번 연합훈련을 통해 4개국 해군 간 신뢰를 구축하고 연합작전 수행 능력을 강화했다"며 "소말리아 인근 해역에서 해적 활동 근절을 위한 국제적 노력에 청해부대가 더욱 이바지할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 한미일영 4개국 軍 아덴만서 해적 퇴치 훈련
    • 입력 2017.04.21 (10:07)
    • 수정 2017.04.21 (10:20)
    인터넷 뉴스
한미일영 4개국 軍 아덴만서 해적 퇴치 훈련
한국과 미국, 일본, 영국 4개국 군이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 퇴치 연합 훈련을 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21일) "우리 군의 아덴만 파병부대인 청해부대 23진 최영함이, 아덴만 연안 지부티에서 동쪽으로 100마일(약 160㎞) 떨어진 해상에서 미국, 일본, 영국 함정과 대해적 작전 연합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훈련에는 청해부대의 4,400t급 구축함 최영함과 미국의 17,000t급 상륙함 카터 홀함, 일본의 5,000t급 구축함 테루즈키함, 영국의 4천200t급 호위함 몬머스함 등 해상 전력과 P-3 해상초계기, 해상작전헬기, 고속단정(RIB), 해군 특수부대(UDT/SEAL) 등 4개국 군의 각종 주력 전력이 투입됐다.

이들 4개국 군은 선박 검문검색, 헬기 이·착함, 전술기동 등 대해적 작전에 필요한 절차를 집중 숙달했다.

청해부대 23진 부대장 김경률 대령은 "이번 연합훈련을 통해 4개국 해군 간 신뢰를 구축하고 연합작전 수행 능력을 강화했다"며 "소말리아 인근 해역에서 해적 활동 근절을 위한 국제적 노력에 청해부대가 더욱 이바지할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