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금 ‘방콕 휴가’를 즐기고 있습니다”
“지금 ‘방콕 휴가’를 즐기고 있습니다”
3년 차 직장인 김성진 씨에게 여름휴가가 돌아왔다. 김 씨는 입사 이래 휴가는 늘 '날을 잡고' 다녀왔었다. 직장인들이 새해만 되면 가장 먼저 기다린다는...
미 합참의장 “대북 군사공격 불가능하지 않다”
미 합참의장 “대북 군사공격 불가능하지 않다”
“많은 사람들이 북한에 대한 군사적 옵션을 ‘상상할 수 없는 것’(unimaginable)이라고 말하지만 나 는 이 말을 살짝 바꿔 부르겠다. 군사적 옵션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성인 식량배급 하루 400g으로 늘려…유엔권장량엔 부족”
입력 2017.04.21 (10:23) | 수정 2017.04.21 (10:26) 인터넷 뉴스
“北, 성인 식량배급 하루 400g으로 늘려…유엔권장량엔 부족”
북한 당국이 올해 1분기(1~3월) 성인 한 명당 하루 평균 400g의 식량을 배급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의소리방송(VOA)이 오늘(21일) 보도했다.

유엔 세계식량계획(WFP)은 이날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이같이 밝힌 뒤 "지난해 북한의 수확량 증가 추정과 연관 있어 보인다"고 분석했다.

400g은 북한의 지난해 같은 기간 배급량인 370g보다 약 10% 늘어난 수치다.

하지만 유엔의 1인당 하루 최소 권장량인 600g의 69%에 불과하다. 북한 당국의 목표인 573g에도 크게 못 미친다.

앞서 유엔은 '2017 대북 인도주의 필요와 우선순위 보고서'에서 북한 국민의 70%인 1천800만 명이 공공 배급 체계에 의존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이 주로 곡물과 감자를 배급받아 단백질과 지방이 부족한 상태라고 보고서는 전했다. 아울러 국민의 41%인 1천50만 명은 영양 결핍 상태라고 지적했다.
  • “北, 성인 식량배급 하루 400g으로 늘려…유엔권장량엔 부족”
    • 입력 2017.04.21 (10:23)
    • 수정 2017.04.21 (10:26)
    인터넷 뉴스
“北, 성인 식량배급 하루 400g으로 늘려…유엔권장량엔 부족”
북한 당국이 올해 1분기(1~3월) 성인 한 명당 하루 평균 400g의 식량을 배급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의소리방송(VOA)이 오늘(21일) 보도했다.

유엔 세계식량계획(WFP)은 이날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이같이 밝힌 뒤 "지난해 북한의 수확량 증가 추정과 연관 있어 보인다"고 분석했다.

400g은 북한의 지난해 같은 기간 배급량인 370g보다 약 10% 늘어난 수치다.

하지만 유엔의 1인당 하루 최소 권장량인 600g의 69%에 불과하다. 북한 당국의 목표인 573g에도 크게 못 미친다.

앞서 유엔은 '2017 대북 인도주의 필요와 우선순위 보고서'에서 북한 국민의 70%인 1천800만 명이 공공 배급 체계에 의존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이 주로 곡물과 감자를 배급받아 단백질과 지방이 부족한 상태라고 보고서는 전했다. 아울러 국민의 41%인 1천50만 명은 영양 결핍 상태라고 지적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