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육점 위장취업…돼지고기 상습절도 40대 구속
입력 2017.04.21 (10:23) | 수정 2017.04.21 (10:28) 인터넷 뉴스
정육점 위장취업…돼지고기 상습절도 40대 구속
경기 일산동부경찰서는 정육점에 위장 취업해 돼지고기를 훔친 A(46)씨를 절도 혐의로 구속하고, 훔친 고기를 산 정육점업자 B(35)씨를 장물취득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지난달 9일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의 한 정육점에 일용직 직원으로 취업해 창고에 보관중이던 150만 원 상당의 돼지고기 100㎏을 훔쳐 B씨에게 80만 원에 되판 혐의를 받고 있다. 정육점에서 일한 경력이 있는 A씨는 업주가 일을 맡기고 퇴근한 틈을 타 트럭을 불러 돼지고기를 훔쳐 달아났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지난해 5월과 10월, 지난 3월에도 같은 수법으로 서울지역 정육점에서 범행을 저질러 수배중이었으며, 가명을 이용해 추가 범행을 하다 검거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게임 아이템을 구매하기 위해서 범행했다"고 시인했다.
  • 정육점 위장취업…돼지고기 상습절도 40대 구속
    • 입력 2017.04.21 (10:23)
    • 수정 2017.04.21 (10:28)
    인터넷 뉴스
정육점 위장취업…돼지고기 상습절도 40대 구속
경기 일산동부경찰서는 정육점에 위장 취업해 돼지고기를 훔친 A(46)씨를 절도 혐의로 구속하고, 훔친 고기를 산 정육점업자 B(35)씨를 장물취득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지난달 9일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의 한 정육점에 일용직 직원으로 취업해 창고에 보관중이던 150만 원 상당의 돼지고기 100㎏을 훔쳐 B씨에게 80만 원에 되판 혐의를 받고 있다. 정육점에서 일한 경력이 있는 A씨는 업주가 일을 맡기고 퇴근한 틈을 타 트럭을 불러 돼지고기를 훔쳐 달아났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지난해 5월과 10월, 지난 3월에도 같은 수법으로 서울지역 정육점에서 범행을 저질러 수배중이었으며, 가명을 이용해 추가 범행을 하다 검거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게임 아이템을 구매하기 위해서 범행했다"고 시인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