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英 공연장에 또 테러, 안전 지대가 없다
英 공연장에 또 테러, 안전 지대가 없다
영국 북서부 맨체스터 아레나 공연장에서 22일 (현지시각) 테러로 추정되는 폭발 사고가 일어났다. 현지 경찰 당국은 현재까지 22명이 숨졌고...
전국 카페 9만店 돌파…5년 이상 생존율은?
전국 카페 9만店 돌파…5년 이상 생존율은?
카페 창업이 우후죽순 늘어나면서 전국에 문을 연 카페 점포 수가 9만 개를 돌파했다. 하지만 전국 카페 10곳 중 4곳이 2년도 안 된 것으로 나타날 만큼...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애플 “재활용 자원으로만 아이폰 만들겠다”
입력 2017.04.21 (10:46) | 수정 2017.04.21 (11:43) 인터넷 뉴스
애플 “재활용 자원으로만 아이폰 만들겠다”
애플이 내일(22일) '지구의 날'을 앞두고 "향후 모든 아이폰을 부품을 재활용한 자원으로 만들 계획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애플은 "친환경적인 재활용 물질을 이용한 부품 공급이라는 '폐쇄형 공급망'을 통해 모든 아이폰 부품이 조달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언제쯤 그렇게 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명확히 언급하지 않았다.

애플은 아이폰을 분해하는 로봇인 '리암'을 이용해 11초마다 아이폰을 8개의 부분으로 완전히 분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리암이 1년에 분해하는 아이폰 6의 수는 120만 개.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와 네덜란드 두 곳의 리암 시스템에서 총 240만 대를 분해하고 있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이어 "리암에 애플이 많은 투자를 한 것은 부품이 분류됐을 때 재활용이 훨씬 쉽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모든 아이폰은 재활용 물질을 사용해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 애플 “재활용 자원으로만 아이폰 만들겠다”
    • 입력 2017.04.21 (10:46)
    • 수정 2017.04.21 (11:43)
    인터넷 뉴스
애플 “재활용 자원으로만 아이폰 만들겠다”
애플이 내일(22일) '지구의 날'을 앞두고 "향후 모든 아이폰을 부품을 재활용한 자원으로 만들 계획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애플은 "친환경적인 재활용 물질을 이용한 부품 공급이라는 '폐쇄형 공급망'을 통해 모든 아이폰 부품이 조달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언제쯤 그렇게 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명확히 언급하지 않았다.

애플은 아이폰을 분해하는 로봇인 '리암'을 이용해 11초마다 아이폰을 8개의 부분으로 완전히 분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리암이 1년에 분해하는 아이폰 6의 수는 120만 개.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와 네덜란드 두 곳의 리암 시스템에서 총 240만 대를 분해하고 있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이어 "리암에 애플이 많은 투자를 한 것은 부품이 분류됐을 때 재활용이 훨씬 쉽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모든 아이폰은 재활용 물질을 사용해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