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손등을 만지며 장난을 치다 퇴짜를 맞는...
[사건후]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A(51·여)씨는 지난 2012년 12월부터 1년여 동안 부산 진구의 한 목욕탕에서 세신사로 근무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현아 유닛’ 트리플H, 첫 앨범은 ‘199X’…‘90년대풍’
입력 2017.04.21 (10:57) 연합뉴스
‘현아 유닛’ 트리플H, 첫 앨범은 ‘199X’…‘90년대풍’
현아가 주축인 혼성 유닛(소그룹) '트리플 H'가 5월 1일 첫 미니앨범 '199X'로 데뷔한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같은 소속사 그룹 펜타곤의 후이, 이던으로 구성된 트리플 H가 타이틀곡 '365 프레시'(365 FRESH) 등 다섯 트랙이 담긴 앨범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365 프레시'는 1990년대를 연상시키는 신나는 펑크스타일의 곡으로 '1년 365일 항상 쿨하고 멋지다'는 의미가 담겼다. 신나는 가사와 개성 넘치는 멤버들의 목소리가 더해진 노래다.

현아와 이던은 이 곡을 비롯해 '바라기', '꿈이야 생시야', '걸 걸 걸'(GIRL GIRL GIRL) 등 전곡의 작사에 참여했다.

이들은 케이블채널 K스타 예능프로그램 '트리플 H 흥신소'를 통해 앨범 준비 과정과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 ‘현아 유닛’ 트리플H, 첫 앨범은 ‘199X’…‘90년대풍’
    • 입력 2017.04.21 (10:57)
    연합뉴스
‘현아 유닛’ 트리플H, 첫 앨범은 ‘199X’…‘90년대풍’
현아가 주축인 혼성 유닛(소그룹) '트리플 H'가 5월 1일 첫 미니앨범 '199X'로 데뷔한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같은 소속사 그룹 펜타곤의 후이, 이던으로 구성된 트리플 H가 타이틀곡 '365 프레시'(365 FRESH) 등 다섯 트랙이 담긴 앨범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365 프레시'는 1990년대를 연상시키는 신나는 펑크스타일의 곡으로 '1년 365일 항상 쿨하고 멋지다'는 의미가 담겼다. 신나는 가사와 개성 넘치는 멤버들의 목소리가 더해진 노래다.

현아와 이던은 이 곡을 비롯해 '바라기', '꿈이야 생시야', '걸 걸 걸'(GIRL GIRL GIRL) 등 전곡의 작사에 참여했다.

이들은 케이블채널 K스타 예능프로그램 '트리플 H 흥신소'를 통해 앨범 준비 과정과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