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임우재 재산분할, 50%에서 0.4%로 깎인 이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 판결에 대해 법조계 안팎에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서울가정법원 가사4부...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 매각 ISSUE
입력 2017.04.21 (11:46) | 수정 2017.04.21 (17:55) 인터넷 뉴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 매각

[연관 기사] 박근혜 前 대통령 자택 매각…5월 2일 첫 재판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구속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삼성동 자택을 매각한 것으로 확인됐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의 등기부 등본에는 소유자가 '박근혜'로 나오지만 '신청사건 처리 중인 등기부', '소유권 이전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적혀있다. 소유권 이전 등기는 어제(20일) 접수됐다.

박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소유권 이전 절차가 완료되지 않아 대통령경호실과 경찰은 아직 삼성동 자택을 지키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달 12일 청와대를 떠나 삼성동 자택으로 돌아와 머물렀지만, 지난달 31일 서울구치소에 구속수감됐다.

박 전 대통령은 삼성동 자택을 팔고 내곡동에 새 집을 구했다.
  •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 매각
    • 입력 2017.04.21 (11:46)
    • 수정 2017.04.21 (17:55)
    인터넷 뉴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 매각

[연관 기사] 박근혜 前 대통령 자택 매각…5월 2일 첫 재판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구속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삼성동 자택을 매각한 것으로 확인됐다.

박 전 대통령 삼성동 자택의 등기부 등본에는 소유자가 '박근혜'로 나오지만 '신청사건 처리 중인 등기부', '소유권 이전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적혀있다. 소유권 이전 등기는 어제(20일) 접수됐다.

박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소유권 이전 절차가 완료되지 않아 대통령경호실과 경찰은 아직 삼성동 자택을 지키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달 12일 청와대를 떠나 삼성동 자택으로 돌아와 머물렀지만, 지난달 31일 서울구치소에 구속수감됐다.

박 전 대통령은 삼성동 자택을 팔고 내곡동에 새 집을 구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