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현송월은 北 예술계 ‘실세’…모란봉 악단도 내려오나?
현송월은 北 예술계 ‘실세’…모란봉 악단도 내려오나?
이번에 단장으로 온 현송월에게 언론들이 많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는데요. 현송월이 이끌...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20일 새벽 서울 종로의 한 여관에서 발생한 '화풀이 방화' 참사의 희생자 가운데 자녀들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문재인 측 “안철수, ‘색깔론 2중대’하려고 김대중·노무현 부정하나” ISSUE
입력 2017.04.21 (11:53) | 수정 2017.04.21 (13:22) 인터넷 뉴스
문재인 측 “안철수, ‘색깔론 2중대’하려고 김대중·노무현 부정하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은 21일(오늘) 국민의당이 문 후보를 향한 공세에 나선 것과 관련해 "고작 '색깔론 2중대'를 하려고 김대중·노무현 정부를 부정하느냐"고 비난했다.

문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윤관석 공보단장은 이날 오전 논평을 내고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자유한국당, 바른정당과 손잡고 '문재인 죽이기'를 위한 '색깔론 연대'에 나선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단장은 이어 "안 후보는 전날에도 '북한은 주적이다', '연평도 포격 당시 보복을 해야 했다'는 등 사실관계도 맞지 않는 강경 발언을 쏟아내며 홍준표·유승민 후보와 '안보팔이' 공조에 나섰다"며 "수십 년간 안보팔이, 종북몰이로 정권을 유지해온 수구 기득권 세력의 특별 2중대가 안 후보의 미래였나"라고 주장했다.

또 "아무리 안 후보가 '색깔론', '특별 2중대'를 자임해도 아직 가짜보수 표를 얻기엔 부족한 것 같다"며 "김대중 정부의 햇볕정책을 계승하겠다는 건지, 버리겠다는 건지 불분명하다. 불분명하다는 것은 햇볕정책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 문재인 측 “안철수, ‘색깔론 2중대’하려고 김대중·노무현 부정하나”
    • 입력 2017.04.21 (11:53)
    • 수정 2017.04.21 (13:22)
    인터넷 뉴스
문재인 측 “안철수, ‘색깔론 2중대’하려고 김대중·노무현 부정하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은 21일(오늘) 국민의당이 문 후보를 향한 공세에 나선 것과 관련해 "고작 '색깔론 2중대'를 하려고 김대중·노무현 정부를 부정하느냐"고 비난했다.

문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윤관석 공보단장은 이날 오전 논평을 내고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자유한국당, 바른정당과 손잡고 '문재인 죽이기'를 위한 '색깔론 연대'에 나선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단장은 이어 "안 후보는 전날에도 '북한은 주적이다', '연평도 포격 당시 보복을 해야 했다'는 등 사실관계도 맞지 않는 강경 발언을 쏟아내며 홍준표·유승민 후보와 '안보팔이' 공조에 나섰다"며 "수십 년간 안보팔이, 종북몰이로 정권을 유지해온 수구 기득권 세력의 특별 2중대가 안 후보의 미래였나"라고 주장했다.

또 "아무리 안 후보가 '색깔론', '특별 2중대'를 자임해도 아직 가짜보수 표를 얻기엔 부족한 것 같다"며 "김대중 정부의 햇볕정책을 계승하겠다는 건지, 버리겠다는 건지 불분명하다. 불분명하다는 것은 햇볕정책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규정했다.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