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통령의 ‘레드라인’ 규정, 得일까 失일까
대통령의 ‘레드라인’ 규정, 得일까 失일까
7월 4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미사일 화성-14형을 시험 발사했다. 이튿날(5일) 통일부 정례브리핑에서 "레드라인이라는 말이 자주 나오는데...
[데이터]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15일부터 18일까지(8월18일 09:00기준) 정부가 실시한 전수검사에서 살충제 성분이 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지원 “文 선대위, 安 비방 문서에 오리발…文 책임져야” ISSUE
입력 2017.04.21 (12:00) | 수정 2017.04.21 (13:04) 인터넷 뉴스
박지원 “文 선대위, 安 비방 문서에 오리발…文 책임져야”
박지원 국민의당 상임선대위원장은 21일(오늘) "더불어민주당 선대위는 안철수 후보 비방 작전 문서와 관련해 오리발을 내밀고 있는데 이는 적반하장이자 도둑이 매를 드는 격"이라고 비판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SNS를 통해 "문재인 선대위의 비방 작전 문서가 버젓이 나왔다. 그런데 공식문서가 아니라는 둥 모른다는 둥 오리발만 내밀면서 오히려 저를 공격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위원장은 "왜 보도한 언론에는 말 한마디 못하냐"며 "첫 보도 기사 중에는 인정한다고 했다가, 문제가 되니 부인하려는 시도는 국민을 우롱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지 못한다. 문재인 선대위가 더 센 네거티브로 이 비방 문서 파동을 잠재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오산"이라며 "문재인 후보, 언제까지 피할 생각입니까? 문 후보가 명명백백하게 밝히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십시오"라고 요구했다.
  • 박지원 “文 선대위, 安 비방 문서에 오리발…文 책임져야”
    • 입력 2017.04.21 (12:00)
    • 수정 2017.04.21 (13:04)
    인터넷 뉴스
박지원 “文 선대위, 安 비방 문서에 오리발…文 책임져야”
박지원 국민의당 상임선대위원장은 21일(오늘) "더불어민주당 선대위는 안철수 후보 비방 작전 문서와 관련해 오리발을 내밀고 있는데 이는 적반하장이자 도둑이 매를 드는 격"이라고 비판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SNS를 통해 "문재인 선대위의 비방 작전 문서가 버젓이 나왔다. 그런데 공식문서가 아니라는 둥 모른다는 둥 오리발만 내밀면서 오히려 저를 공격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위원장은 "왜 보도한 언론에는 말 한마디 못하냐"며 "첫 보도 기사 중에는 인정한다고 했다가, 문제가 되니 부인하려는 시도는 국민을 우롱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지 못한다. 문재인 선대위가 더 센 네거티브로 이 비방 문서 파동을 잠재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오산"이라며 "문재인 후보, 언제까지 피할 생각입니까? 문 후보가 명명백백하게 밝히고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십시오"라고 요구했다.
이슈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