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제 얼굴 지워주세요”…블로그 해킹 주의보!
“제 얼굴 지워주세요”…블로그 해킹 주의보!
소비자 10명 중 8명, 제품 구매할 때 블로그를 참고한다지난 2015년, 한 마케팅 조사업체가 네티즌 1,662명을 대상으로 벌인 설문조사에서...
[취재후]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많이 놀라셨죠.. 우선 가족분들과 현지로 가봐야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과테말라에서 봉제공장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터키 안탈리아, 잠수함 투어 시작
입력 2017.04.21 (12:51) | 수정 2017.04.21 (12:56)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터키 안탈리아, 잠수함 투어 시작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터키 남서부 항구 도시 안탈리아의 바닷속입니다.

터키에서 최초로 시작한 잠수함 투어에 참여한 관광객들이 해저 풍광을 보며 신기해합니다.

'네모 프리메로'라는 이름의 이 잠수함은 앞으로 이곳 안탈리아에서 하루 6차례씩 바닷속 투어를 하게 되는데요.

지중해에 접해있는 안탈리아는 기원전 건설된 옛 도시로, 사도 바오로가 첫 전도 여행에 나서려 배를 탔던 장소로도 유명합니다.

이곳 지중해의 해양 생태계와 풍부한 역사를 바다 밑에서 볼 수 있게 해 주는 잠수함 네모 프리메로는 스페인에서 제작됐는데요.

한 번에 관광객 46명까지 태울 수 있으며, 선장은 은퇴한 터키 해군 장교가 맡고 있습니다.

잠수함 밖에서는 전문 잠수부가 함께 움직이며 안전을 확인합니다.

잠수함 투어는 안탈리아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더 다양한 즐거움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 터키 안탈리아, 잠수함 투어 시작
    • 입력 2017.04.21 (12:51)
    • 수정 2017.04.21 (12:56)
    뉴스 12
터키 안탈리아, 잠수함 투어 시작
터키 남서부 항구 도시 안탈리아의 바닷속입니다.

터키에서 최초로 시작한 잠수함 투어에 참여한 관광객들이 해저 풍광을 보며 신기해합니다.

'네모 프리메로'라는 이름의 이 잠수함은 앞으로 이곳 안탈리아에서 하루 6차례씩 바닷속 투어를 하게 되는데요.

지중해에 접해있는 안탈리아는 기원전 건설된 옛 도시로, 사도 바오로가 첫 전도 여행에 나서려 배를 탔던 장소로도 유명합니다.

이곳 지중해의 해양 생태계와 풍부한 역사를 바다 밑에서 볼 수 있게 해 주는 잠수함 네모 프리메로는 스페인에서 제작됐는데요.

한 번에 관광객 46명까지 태울 수 있으며, 선장은 은퇴한 터키 해군 장교가 맡고 있습니다.

잠수함 밖에서는 전문 잠수부가 함께 움직이며 안전을 확인합니다.

잠수함 투어는 안탈리아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더 다양한 즐거움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