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취재후]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세균 득실’ 샤워볼?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샤워볼이 그렇게 더러운 줄 몰랐어. 볼 때마다 좀 찝찝하더라니." "어떡해. 나 맨날 화장실에 걸어놨는데… 집에 가자마자 버려야겠다!" "샤워볼을 아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광주에 ‘유노윤호 도서관’ 생긴다…아시아 팬클럽 기부
입력 2017.04.21 (13:15) 연합뉴스
광주에 ‘유노윤호 도서관’ 생긴다…아시아 팬클럽 기부
그룹 '동방신기'의 리더 유노윤호의 이름을 딴 도서관이 광주에 문을 연다.

21일 광주 광산구에 따르면 중국·대만·일본 등 유노윤호 아시아 팬들의 기부로, 이르면 오는 5월 광산구 소촌 아트팩토리에 작은도서관이 들어선다.

유노윤호 팬들은 인터넷 팬사이트를 통해 모금한 2천700만원을 도서관 마련에 써달라며 지난해 말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들 모임은 문화예술 일반·공연·케이팝 분야 서적 1천권을 별도로 기증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광산구는 팬들의 뜻을 존중해 72㎡ 규모의 컨테이너 2개 동을 개조한 뒤 문화예술 분야에 특화된 작은도서관을 세울 계획이다.

전시·공연 공간도 함께 마련해 지역 예술인과 주민들이 즐겨 찾는 문화 공간으로 도서관을 만들 방침이다.

광산구는 유노윤호 도서관이 지역 주민과 예술인들의 커뮤니티 거점 역할을 하고, 유노윤호 팬들의 방문으로 지역 경제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유노윤호의 국·내외 팬들은 그의 고향인 광주 광산구에 현재까지 쌀과 성금 등 모두 1억2천500여만원을 기부했다.

유노윤호의 모교인 광일고등학교 장학금 지급 등도 지원했다.
  • 광주에 ‘유노윤호 도서관’ 생긴다…아시아 팬클럽 기부
    • 입력 2017.04.21 (13:15)
    연합뉴스
광주에 ‘유노윤호 도서관’ 생긴다…아시아 팬클럽 기부
그룹 '동방신기'의 리더 유노윤호의 이름을 딴 도서관이 광주에 문을 연다.

21일 광주 광산구에 따르면 중국·대만·일본 등 유노윤호 아시아 팬들의 기부로, 이르면 오는 5월 광산구 소촌 아트팩토리에 작은도서관이 들어선다.

유노윤호 팬들은 인터넷 팬사이트를 통해 모금한 2천700만원을 도서관 마련에 써달라며 지난해 말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들 모임은 문화예술 일반·공연·케이팝 분야 서적 1천권을 별도로 기증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광산구는 팬들의 뜻을 존중해 72㎡ 규모의 컨테이너 2개 동을 개조한 뒤 문화예술 분야에 특화된 작은도서관을 세울 계획이다.

전시·공연 공간도 함께 마련해 지역 예술인과 주민들이 즐겨 찾는 문화 공간으로 도서관을 만들 방침이다.

광산구는 유노윤호 도서관이 지역 주민과 예술인들의 커뮤니티 거점 역할을 하고, 유노윤호 팬들의 방문으로 지역 경제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유노윤호의 국·내외 팬들은 그의 고향인 광주 광산구에 현재까지 쌀과 성금 등 모두 1억2천500여만원을 기부했다.

유노윤호의 모교인 광일고등학교 장학금 지급 등도 지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