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입상한 팀들은 좀 더 노력하면 인도에서 한국 아이돌의 춤을 인도인들에게 가르치는 강사가...
[취재후]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은 수은덩어리?... 불안한 엄마들먹거리에 가장 민감한 사람들, 바로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일 겁니다. 특히 아이가 어릴수록 엄마들은 식재료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충북 음성 단열재 공장에 불…1시간 만에 진화
입력 2017.04.21 (13:32) | 수정 2017.04.21 (14:30) 인터넷 뉴스
충북 음성 단열재 공장에 불…1시간 만에 진화
충북 음성에 있는 단열재 공장에 불이 나 1시간 만에 꺼졌다.

21일 오전 9시 15분쯤 충북 음성군 삼성면 부직포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와 헬기를 투입해 10시 20분쯤 큰 불길을 잡고 잔불 정리에 들어갔다.

공장에 있던 직원 10여 명이 빠르게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공장 건물 전체 14개 가운데 6개 동이 모두 탔고 각종 설비와 자재도 타 약 22억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충북 음성 단열재 공장에 불…1시간 만에 진화
    • 입력 2017.04.21 (13:32)
    • 수정 2017.04.21 (14:30)
    인터넷 뉴스
충북 음성 단열재 공장에 불…1시간 만에 진화
충북 음성에 있는 단열재 공장에 불이 나 1시간 만에 꺼졌다.

21일 오전 9시 15분쯤 충북 음성군 삼성면 부직포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와 헬기를 투입해 10시 20분쯤 큰 불길을 잡고 잔불 정리에 들어갔다.

공장에 있던 직원 10여 명이 빠르게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공장 건물 전체 14개 가운데 6개 동이 모두 탔고 각종 설비와 자재도 타 약 22억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피해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