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강대강 대치의 끝은?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대치의 끝은?
‘북핵 문제’ 관련한 김정은과 트럼프의 팽팽한 기 싸움이 연일 뉴스에 나오면서 한반도에 긴장감이...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구단주·의원도 동참
미국 프로 풋볼 리그에서 선수들이 국민의례를 거부하는 '무릎꿇기'가 확산되고 논란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천서 주택 2층 베란다 붕괴…1층 공사 작업자 사망
입력 2017.04.21 (13:43) | 수정 2017.04.21 (14:31) 인터넷 뉴스
인천서 주택 2층 베란다 붕괴…1층 공사 작업자 사망
21일 오전 9시쯤 인천시 남동구 남촌동의 한 연립주택 2층 베란다가 갑자기 무너져 1층에서 공사 중이던 50대 작업자가 숨졌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작업자 A(53)씨가 반지하·지상 3층짜리 건물 1층 베란다에서 섀시 리모델링 공사를 하던 중 갑자기 2층 베란다가 무너지면서 콘크리트 더미에 깔렸다고 밝혔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가 심폐소생술 조치를 하며 A 씨를 인근 병원에 옮겼으나 A 씨는 끝내 숨졌다.

경찰은 건물이 오래돼 갑자기 베란다가 무너진 것으로 추정하고, 구청과 협조해 인근 주민들을 안전한 곳으로 옮기는 한편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 인천서 주택 2층 베란다 붕괴…1층 공사 작업자 사망
    • 입력 2017.04.21 (13:43)
    • 수정 2017.04.21 (14:31)
    인터넷 뉴스
인천서 주택 2층 베란다 붕괴…1층 공사 작업자 사망
21일 오전 9시쯤 인천시 남동구 남촌동의 한 연립주택 2층 베란다가 갑자기 무너져 1층에서 공사 중이던 50대 작업자가 숨졌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작업자 A(53)씨가 반지하·지상 3층짜리 건물 1층 베란다에서 섀시 리모델링 공사를 하던 중 갑자기 2층 베란다가 무너지면서 콘크리트 더미에 깔렸다고 밝혔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가 심폐소생술 조치를 하며 A 씨를 인근 병원에 옮겼으나 A 씨는 끝내 숨졌다.

경찰은 건물이 오래돼 갑자기 베란다가 무너진 것으로 추정하고, 구청과 협조해 인근 주민들을 안전한 곳으로 옮기는 한편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