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50세 공무원과 자원봉사를 하는 24세 여대생이 만난 지 이틀 만에 성관계를 가졌다. 유죄일까....
[특파원리포트]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지난 20일 일본에서는 전대미문의 현금 강탈 사건이 발생했다. 금괴 거래를 위해 3억 8천만 엔...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부상 시즌 아웃’ 구자철, 재활 위해 귀국
입력 2017.04.21 (13:57) 연합뉴스
‘부상 시즌 아웃’ 구자철, 재활 위해 귀국
무릎 부상으로 일찍 시즌을 접은 한국 축구대표팀의 간판 미드필더 구자철(28·아우크스부르크)이 조용히 귀국했다.

오른쪽 무릎 인대가 파열돼 6주 진단을 받은 구자철은 21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구자철은 휴식을 취하며 국내에서 재활에 전념할 예정이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뛰는 구자철은 지난 15일 FC쾰른과 홈경기 때 상대 선수와 공중볼 경합을 하고 착지하는 과정에서 오른쪽 무릎이 꺾여 내측 인대가 찢어졌다.

구자철은 귀국할 지와 독일 현지에 남아 재활을 할지를 놓고 고민하다가 결국 국내 입국을 선택했다.

아우크스부르크의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던 구자철은 올 시즌 23경기에 출전해 2골에 도움 3개를 기록했다.

소속팀은 정규리그 29라운드를 마친 가운데 8승8무13패(승점 32)를 기록하며 18개팀 가운데 16위로 밀리면서 강등 위기에 놓여 있다.

구자철은 6주 진단을 받았지만 회복 속도가 빨라 6월 13일 카타르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8차전 원정경기를 치르는 대표팀에 합류할 가능성은 남아 있다.

구자철 측은 "구자철 선수가 재활에 전념하려고 귀국을 결정했다"면서 "대표팀 합류 여부는 재활 경과를 지켜본 후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부상 시즌 아웃’ 구자철, 재활 위해 귀국
    • 입력 2017.04.21 (13:57)
    연합뉴스
‘부상 시즌 아웃’ 구자철, 재활 위해 귀국
무릎 부상으로 일찍 시즌을 접은 한국 축구대표팀의 간판 미드필더 구자철(28·아우크스부르크)이 조용히 귀국했다.

오른쪽 무릎 인대가 파열돼 6주 진단을 받은 구자철은 21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구자철은 휴식을 취하며 국내에서 재활에 전념할 예정이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뛰는 구자철은 지난 15일 FC쾰른과 홈경기 때 상대 선수와 공중볼 경합을 하고 착지하는 과정에서 오른쪽 무릎이 꺾여 내측 인대가 찢어졌다.

구자철은 귀국할 지와 독일 현지에 남아 재활을 할지를 놓고 고민하다가 결국 국내 입국을 선택했다.

아우크스부르크의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했던 구자철은 올 시즌 23경기에 출전해 2골에 도움 3개를 기록했다.

소속팀은 정규리그 29라운드를 마친 가운데 8승8무13패(승점 32)를 기록하며 18개팀 가운데 16위로 밀리면서 강등 위기에 놓여 있다.

구자철은 6주 진단을 받았지만 회복 속도가 빨라 6월 13일 카타르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8차전 원정경기를 치르는 대표팀에 합류할 가능성은 남아 있다.

구자철 측은 "구자철 선수가 재활에 전념하려고 귀국을 결정했다"면서 "대표팀 합류 여부는 재활 경과를 지켜본 후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