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수시’ 로 76% 뽑는다…역대 최대
현재 고등학교 2학년생이 치르게 될 2019학년도 대학 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역대 최대인 76.2%로 확대된다.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전국 196개...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무인 국방 ‘성큼’…육해공 로봇 실전 배치
방위사업청이 오늘(27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무인수상정 '해검(海劍)'의 시범운용을 시작했다고 밝혔다.이번에 대중에게 공개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대전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 발견
입력 2017.04.21 (15:26) | 수정 2017.04.21 (16:13) 인터넷 뉴스
대전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 발견
대전의 한 공터에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오후 1시쯤 대전시 사정동 한 공터에서 주민이 "이상한 큰 가방이 공터에 놓여 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 가방 안에서 30~50대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옷을 입은 상태였으나 부패가 꽤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새벽 2시에서 2시 30분 사이에 한 남성이 차에서 여행용 가방을 꺼내 공터로 던졌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탐문 수사를 하고 있다. 또 주변 CCTV 화면을 분석하고 있다.
  • 대전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 발견
    • 입력 2017.04.21 (15:26)
    • 수정 2017.04.21 (16:13)
    인터넷 뉴스
대전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 발견
대전의 한 공터에서 여행용 가방 안에 담긴 여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오후 1시쯤 대전시 사정동 한 공터에서 주민이 "이상한 큰 가방이 공터에 놓여 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 가방 안에서 30~50대 여성으로 보이는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옷을 입은 상태였으나 부패가 꽤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새벽 2시에서 2시 30분 사이에 한 남성이 차에서 여행용 가방을 꺼내 공터로 던졌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탐문 수사를 하고 있다. 또 주변 CCTV 화면을 분석하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