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5.18 당시 해병대도 이동” 기록 확인…“발포 명령 하달” 내용도
[단독] “5.18 당시 해병대도 이동” 기록 확인
5·18 민주화운동 당시 출격 명령을 받았다는 공군 조종사의 증언이 나온 가운데, 타 지역 해병대도 전남 지역으로 이동했다는 기록이 처음으로...
‘독도는 일본땅’ 日 포스터에 패러디로 맞불
‘독도는 일본땅’ 日 포스터에 패러디로 맞불
"다케시마가 일본의 고유 영토라는 것은 역사적,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하다. 한국은 이 섬을 불법 점거하고 있다. 전후 일관되게 평화국가의 길을 걸어온...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입력 2017.04.21 (16:09) | 수정 2017.04.21 (16:15) 인터넷 뉴스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정부는 일본 아베 신조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봉납한 것과 관련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명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21일) 발표한 논평에서 "정부는 일본 정부 및 의회의 책임 있는 정치 지도자들이 과거 일본의 식민 침탈과 침략 전쟁을 미화하고 전쟁 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 다시 공물을 봉납하고 참배를 강행한 데 대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이어 "일본의 책임 있는 정치 지도자라면, 역사를 올바로 직시하면서 과거사에 대한 겸허한 성찰과 진정한 반성을 행동으로 실천해 보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베 총리는 봄철 제사를 맞아 2차 대전 당시 A급 전범들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냈으며 '다함께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자민당, 민진당, 오사카유신회 등 여야 의원 90명은 집단 참배했다.
  •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 입력 2017.04.21 (16:09)
    • 수정 2017.04.21 (16:15)
    인터넷 뉴스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정부는 일본 아베 신조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봉납한 것과 관련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명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21일) 발표한 논평에서 "정부는 일본 정부 및 의회의 책임 있는 정치 지도자들이 과거 일본의 식민 침탈과 침략 전쟁을 미화하고 전쟁 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 다시 공물을 봉납하고 참배를 강행한 데 대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이어 "일본의 책임 있는 정치 지도자라면, 역사를 올바로 직시하면서 과거사에 대한 겸허한 성찰과 진정한 반성을 행동으로 실천해 보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베 총리는 봄철 제사를 맞아 2차 대전 당시 A급 전범들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냈으며 '다함께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자민당, 민진당, 오사카유신회 등 여야 의원 90명은 집단 참배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