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직 경찰, 휴대전화 채팅앱 통해 성매수한 혐의로 입건
입력 2017.04.21 (16:49) 수정 2017.04.21 (17:04) 인터넷 뉴스
현직 경찰, 휴대전화 채팅앱 통해 성매수한 혐의로 입건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현직 경찰이 성 매수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A(48) 경사를 성매매 알선 등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경사는 지난 19일 저녁 7시쯤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만난 20대 여성에게 현금 18만 원을 주고 서울 종로구의 한 숙박업소에서 성관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 경사가 성매매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 현직 경찰, 휴대전화 채팅앱 통해 성매수한 혐의로 입건
    • 입력 2017.04.21 (16:49)
    • 수정 2017.04.21 (17:04)
    인터넷 뉴스
현직 경찰, 휴대전화 채팅앱 통해 성매수한 혐의로 입건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현직 경찰이 성 매수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A(48) 경사를 성매매 알선 등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경사는 지난 19일 저녁 7시쯤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만난 20대 여성에게 현금 18만 원을 주고 서울 종로구의 한 숙박업소에서 성관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 경사가 성매매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