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통령의 ‘레드라인’ 규정, 得일까 失일까
대통령의 ‘레드라인’ 규정, 得일까 失일까
7월 4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미사일 화성-14형을 시험 발사했다. 이튿날(5일) 통일부 정례브리핑에서 "레드라인이라는 말이 자주 나오는데...
[데이터]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15일부터 18일까지(8월18일 09:00기준) 정부가 실시한 전수검사에서 살충제 성분이 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에쓰오일 울산 공장서 폭발 사고…2명 부상
입력 2017.04.21 (17:04) | 수정 2017.04.21 (17:10)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에쓰오일 울산 공장서 폭발 사고…2명 부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타워크레인이 배관을 덮쳐 폭발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 있던 근로자 2명이 다쳤고, 주변 사업장 근로자 등 수백 명이 대피했습니다.

보도에 주아랑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은 연기가 하늘로 솟구칩니다.

오늘 낮 12시쯤 에쓰오일 울산공장 안 신축공사 현장에서 높이 110m 짜리 타워 크레인이 넘어졌습니다.

넘어진 크레인이 기름 등을 옮기는 배관을 덮치면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났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 있던 근로자 57살 정 모 씨와 54살 김 모 씨 등 2명이 다쳤습니다.

또 배관 근처에 세워둔 차량 2대가 불탔습니다.

폭발과 함께 불길이 일자 주변 사업장에 있던 근로자 수백 명이 긴급 대피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목격자(음성변조) : "(크레인) 가운데 부분이 먼저 떨어지면서 '쾅' 소리가 나서 사람들이 '와' 해서 다 뛰어나와서 봤거든요. 그게(크레인이) 넘어졌어요. 그 다음에 폭발이 일어났는데."

사고가 난 곳은 에쓰오일이 4조 8천억 원을 들여 짓고 있는 국내 최대 플랜트 공사 현장입니다.

그나마 점심시간이라 현장에 근로자가 많지 않아 피해가 크지 않았습니다.

한편 배관이 폭발하면서 벙커C유와 윤활유 원료가 유출돼, 소방당국과 에쓰오일이 방제를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주아랑입니다.
  • 에쓰오일 울산 공장서 폭발 사고…2명 부상
    • 입력 2017.04.21 (17:04)
    • 수정 2017.04.21 (17:10)
    뉴스 5
에쓰오일 울산 공장서 폭발 사고…2명 부상
<앵커 멘트>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타워크레인이 배관을 덮쳐 폭발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 있던 근로자 2명이 다쳤고, 주변 사업장 근로자 등 수백 명이 대피했습니다.

보도에 주아랑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은 연기가 하늘로 솟구칩니다.

오늘 낮 12시쯤 에쓰오일 울산공장 안 신축공사 현장에서 높이 110m 짜리 타워 크레인이 넘어졌습니다.

넘어진 크레인이 기름 등을 옮기는 배관을 덮치면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났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 있던 근로자 57살 정 모 씨와 54살 김 모 씨 등 2명이 다쳤습니다.

또 배관 근처에 세워둔 차량 2대가 불탔습니다.

폭발과 함께 불길이 일자 주변 사업장에 있던 근로자 수백 명이 긴급 대피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목격자(음성변조) : "(크레인) 가운데 부분이 먼저 떨어지면서 '쾅' 소리가 나서 사람들이 '와' 해서 다 뛰어나와서 봤거든요. 그게(크레인이) 넘어졌어요. 그 다음에 폭발이 일어났는데."

사고가 난 곳은 에쓰오일이 4조 8천억 원을 들여 짓고 있는 국내 최대 플랜트 공사 현장입니다.

그나마 점심시간이라 현장에 근로자가 많지 않아 피해가 크지 않았습니다.

한편 배관이 폭발하면서 벙커C유와 윤활유 원료가 유출돼, 소방당국과 에쓰오일이 방제를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주아랑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