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난달 9일은 대통령 선거 날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선 당일, 어떤 기억을 갖고 계신가요...
[특파원리포트] ‘성차별 광고’ vs 표현 자유…금지 논란 결론은?
‘성차별 광고’ vs 표현 자유…금지 논란 결론은?
속옷 차림의 여성을 배경으로 빨간색 승용차가 놓여있다. 새 차를 구입하라는 광고이다. 큼지막하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용돈 안 줘서…” 편의점서 강도질?
입력 2017.04.21 (17:15)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용돈 안 줘서…” 편의점서 강도질?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편의점 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해 현금을 빼앗아 달아난 30대가 추격에 나선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일 오전 2시 30분께 거제시 한 편의점에서 흉기로 종업원 B(21) 씨를 위협, 계산대에 있던 현금 50여만 원을 가져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무직인 A 씨는 "부모님이 용돈을 주지 않아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세한 내용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용돈 안 줘서…” 편의점서 강도질?
    • 입력 2017.04.21 (17:15)
    Go!현장
[고현장] “용돈 안 줘서…” 편의점서 강도질?
편의점 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해 현금을 빼앗아 달아난 30대가 추격에 나선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 씨는 지난 20일 오전 2시 30분께 거제시 한 편의점에서 흉기로 종업원 B(21) 씨를 위협, 계산대에 있던 현금 50여만 원을 가져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무직인 A 씨는 "부모님이 용돈을 주지 않아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세한 내용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