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파리 샹젤리제서 총격전…용의자·경찰 숨져
입력 2017.04.21 (17:14) | 수정 2017.04.21 (17:22)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파리 샹젤리제서 총격전…용의자·경찰 숨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랑스 파리의 대표적인 거리인 샹젤리제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용의자와 경찰 한 명이 숨지고 두 명이 크게 다쳤는데, 사건 직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박석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국 시각으로 오늘 새벽 4시쯤 파리 샹젤리제에서 총격전이 일어났습니다.

한 남성이 자동 소총으로 인근에 정차중이던 경찰차를 공격한 겁니다.

이 총격으로 경찰 한 명은 그 자리에서 숨졌고, 또 다른 두 명은 크게 다쳐 병원으로 후송됐습니다.

총격을 가한 남성 역시 경찰이 응사한 총에 맞아 현장에서 숨졌습니다.

사건 당시 샹젤리제에 있던 관광객들은 긴급히 대피했으며, 이 가운데 일부는 가벼운 부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현재 사고 현장을 통제하고 취재진의 접근까지 막고 있습니다.

<인터뷰> 경찰 관계자 : "지금 그것은 말씀드릴 수 없고요. 저는 어떤 정보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뒤로 물러나 주세요."

사고 직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IS는 이번 사건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IS는 총격 용의자가 아부 유시프라는 이름의 벨기에 남성이라며 신원까지 공개했습니다.

KBS 뉴스 박석호입니다.
  • 파리 샹젤리제서 총격전…용의자·경찰 숨져
    • 입력 2017.04.21 (17:14)
    • 수정 2017.04.21 (17:22)
    뉴스 5
파리 샹젤리제서 총격전…용의자·경찰 숨져
<앵커 멘트>

프랑스 파리의 대표적인 거리인 샹젤리제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용의자와 경찰 한 명이 숨지고 두 명이 크게 다쳤는데, 사건 직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박석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국 시각으로 오늘 새벽 4시쯤 파리 샹젤리제에서 총격전이 일어났습니다.

한 남성이 자동 소총으로 인근에 정차중이던 경찰차를 공격한 겁니다.

이 총격으로 경찰 한 명은 그 자리에서 숨졌고, 또 다른 두 명은 크게 다쳐 병원으로 후송됐습니다.

총격을 가한 남성 역시 경찰이 응사한 총에 맞아 현장에서 숨졌습니다.

사건 당시 샹젤리제에 있던 관광객들은 긴급히 대피했으며, 이 가운데 일부는 가벼운 부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현재 사고 현장을 통제하고 취재진의 접근까지 막고 있습니다.

<인터뷰> 경찰 관계자 : "지금 그것은 말씀드릴 수 없고요. 저는 어떤 정보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뒤로 물러나 주세요."

사고 직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IS는 이번 사건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IS는 총격 용의자가 아부 유시프라는 이름의 벨기에 남성이라며 신원까지 공개했습니다.

KBS 뉴스 박석호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