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새마을금고 강도 “생활고 때문에”…1억 천만 원 모두 회수
강도 피의자는 조선업 실직한 40대 가장…“사는 게 힘들어서”
18일 오전 울산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발생한 강도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피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 등록 차량 3억 대 돌파…교통 체증 심화 우려
입력 2017.04.21 (18:59) | 수정 2017.04.21 (19:43) 인터넷 뉴스
中 등록 차량 3억 대 돌파…교통 체증 심화 우려
중국 내 등록 차량 수가 3억 대를 넘어서 교통 체증이 심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21일 중국 공안부 교통관리국에 따르면 중국 내 차량 수는 지난달 말 현재 3억30만 대로 사상 처음으로 3억 대를 넘어섰다고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보도했다.

이 가운데 베이징(北京)과 상하이(上海), 청두(成都), 선전(深천<土 川>), 충칭(重慶), 쑤저우(蘇州) 등 6개 도시는 등록 차량 대수가 300만 대를 웃돌았고, 차량이 100만 대를 웃돈 도시도 49곳에 달했다.

인구가 13억 명인 중국에서는 차량 보급이 빠르게 늘어나며 외국 자동차 기업과 자동차 소재 영화의 큰 시장이 됐지만, 부실한 도로 설계, 나쁜 운전 습관 등으로 교통 체증과 오염도 심각해지고 있다.

교통 체증을 수치화한 톰톰트래픽지수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체증이 심한 도시 25곳 가운데 10곳이 베이징과 상하이, 톈진(天津) 등 중국 도시였다.

상하이의 컨설팅 기업 오토모티브 포어사이트(Automotive Foresight)의 예일 장 대표는 중국에서 자동차 소유가 매우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중국 도시들이 더 심한 정체를 경험할 것으로 전망했다.
  • 中 등록 차량 3억 대 돌파…교통 체증 심화 우려
    • 입력 2017.04.21 (18:59)
    • 수정 2017.04.21 (19:43)
    인터넷 뉴스
中 등록 차량 3억 대 돌파…교통 체증 심화 우려
중국 내 등록 차량 수가 3억 대를 넘어서 교통 체증이 심화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21일 중국 공안부 교통관리국에 따르면 중국 내 차량 수는 지난달 말 현재 3억30만 대로 사상 처음으로 3억 대를 넘어섰다고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보도했다.

이 가운데 베이징(北京)과 상하이(上海), 청두(成都), 선전(深천<土 川>), 충칭(重慶), 쑤저우(蘇州) 등 6개 도시는 등록 차량 대수가 300만 대를 웃돌았고, 차량이 100만 대를 웃돈 도시도 49곳에 달했다.

인구가 13억 명인 중국에서는 차량 보급이 빠르게 늘어나며 외국 자동차 기업과 자동차 소재 영화의 큰 시장이 됐지만, 부실한 도로 설계, 나쁜 운전 습관 등으로 교통 체증과 오염도 심각해지고 있다.

교통 체증을 수치화한 톰톰트래픽지수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체증이 심한 도시 25곳 가운데 10곳이 베이징과 상하이, 톈진(天津) 등 중국 도시였다.

상하이의 컨설팅 기업 오토모티브 포어사이트(Automotive Foresight)의 예일 장 대표는 중국에서 자동차 소유가 매우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중국 도시들이 더 심한 정체를 경험할 것으로 전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