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특이한 움직임”…“中 경계 태세 강화”
입력 2017.04.21 (19:04) 수정 2017.04.21 (19:59)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트럼프 “특이한 움직임”…“中 경계 태세 강화”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몇 시간 전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중국의 노력을 언급하던 중이어서 중국 측의 대북 조치에 변화가 있었던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고아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탈리아 총리와 정상회담을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북한 관련 질문을 받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북핵 해결을 위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노력하고 있다며, 석탄을 실은 북한 선박이 되돌려보내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시진핑 주석이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이 지금처럼 일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고 말합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 시간으로 오후 한두시쯤, 우리 시간으로는 새벽 두세시쯤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2~3시간 전에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습니다. 저는 시진핑 주석이 매우 노력하고 있다고 확신합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움직임인지 자세한 설명은 없었습니다.

다만, 북핵 문제에 대한 중국의 대응을 말하던 중 꺼낸 이야기인 만큼, 중국의 대북 압박 동향을 언급한 것이라는 추측이 나옵니다.

앞서 CNN 방송은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중국 공군이 이례적인 경계태세 강화에 나섰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 공군이 공대지 및 순항미사일 역량을 갖춘 폭격기의 경계 태세를 갖췄고, 다수의 군용기도 정비했다고 방송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고아름입니다.
  • 트럼프 “특이한 움직임”…“中 경계 태세 강화”
    • 입력 2017.04.21 (19:04)
    • 수정 2017.04.21 (19:59)
    뉴스 7
트럼프 “특이한 움직임”…“中 경계 태세 강화”
<앵커 멘트>

한반도를 둘러싼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몇 시간 전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중국의 노력을 언급하던 중이어서 중국 측의 대북 조치에 변화가 있었던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고아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탈리아 총리와 정상회담을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북한 관련 질문을 받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북핵 해결을 위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노력하고 있다며, 석탄을 실은 북한 선박이 되돌려보내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시진핑 주석이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중국이 지금처럼 일하는 것을 본 적이 없다고 말합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 시간으로 오후 한두시쯤, 우리 시간으로는 새벽 두세시쯤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2~3시간 전에 특이한 움직임이 있었습니다. 저는 시진핑 주석이 매우 노력하고 있다고 확신합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움직임인지 자세한 설명은 없었습니다.

다만, 북핵 문제에 대한 중국의 대응을 말하던 중 꺼낸 이야기인 만큼, 중국의 대북 압박 동향을 언급한 것이라는 추측이 나옵니다.

앞서 CNN 방송은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중국 공군이 이례적인 경계태세 강화에 나섰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 공군이 공대지 및 순항미사일 역량을 갖춘 폭격기의 경계 태세를 갖췄고, 다수의 군용기도 정비했다고 방송은 전했습니다.

KBS 뉴스 고아름입니다.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