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중국 “억울하다” 부글부글…“판커신 ‘나쁜 손’이 문제”
중국 “억울하다” 부글부글…“판커신 ‘나쁜 손’이 문제”
어제(20일)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딴 심석희 선수의 SNS에 댓글이 폭주...
거장이라던 그들의 ‘민낯’…“치졸한 권력, 터질 게 터졌다!”
거장이라던 그들의 ‘민낯’…“치졸한 권력, 터질 게 터졌다!”
서지현 검사의 용기 있는 고백으로 시작된 ‘미투(Me Too)운동’이 정계, 재계, 문화연술계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 200만 관객 돌파
입력 2017.04.21 (20:37) | 수정 2017.04.21 (20:38) 연합뉴스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 200만 관객 돌파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이 개봉 10일째인 21일 관객 2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배급사 UPI코리아가 밝혔다.

이는 역대 시리즈 중 가장 좋은 흥행 성적을 거뒀던 전작 '분노의 질주: 더 세븐'보다 2일 앞선 기록이다.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은 2001년 시작된 '분노의 질주' 시리즈의 8번째 작품으로, 사상 최악의 테러에 가담하게 된 주인공 도미닉(빈 디젤 분)과 그의 배신으로 팀 해체 위기에 놓인 멤버들의 대결을 그렸다.
  •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 200만 관객 돌파
    • 입력 2017.04.21 (20:37)
    • 수정 2017.04.21 (20:38)
    연합뉴스
영화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 200만 관객 돌파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이 개봉 10일째인 21일 관객 2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배급사 UPI코리아가 밝혔다.

이는 역대 시리즈 중 가장 좋은 흥행 성적을 거뒀던 전작 '분노의 질주: 더 세븐'보다 2일 앞선 기록이다.

'분노의 질주:더 익스트림'은 2001년 시작된 '분노의 질주' 시리즈의 8번째 작품으로, 사상 최악의 테러에 가담하게 된 주인공 도미닉(빈 디젤 분)과 그의 배신으로 팀 해체 위기에 놓인 멤버들의 대결을 그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