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고깃집 화재 알고보니…기름 때가 불길로
고깃집 화재 알고보니…기름 때가 불길로
"불났다는 기사 보면 가슴이 철렁하죠. 우리 가게도 그렇게 될까 봐... 그런데 방법이 없어요. 불이 안나길 바라는 수밖에..." 지난 19일 저녁 7시쯤 서울...
[취재후] “임금보다 근무 환경”…청년 일자리 대안
“임금보다 근무 환경”…청년 일자리 대안
영화 속 캐릭터나 동물 모양 등 다양한 스티커를 선택해 나만의 사진을 만들 수 있도록 한 스마트폰 카메라 앱, 한 번쯤은 사용해보셨을 텐데요...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간추린 단신]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외
입력 2017.04.21 (21:43) | 수정 2017.04.21 (21:51)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간추린 단신]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정부는 일본 아베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봉납한 것과 관련해, 일본의 책임 있는 정치지도자들이 전쟁 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 다시 공물을 봉납하고 참배를 강행한 데 대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한국 등 외국산 철강 조사 지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과 중국을 비롯한 외국산 철강 수입이 미국의 안보를 침해하는지를 조사하라고 상무부에 지시했습니다.

‘구속집행정지 중 도주’ 최규선 체포

김대중 정부 시절 '최규선 게이트'로 파문을 일으켰던 최규선 씨가 구속 집행정지 중 도주한 지 보름째인 어젯밤 전남 순천에서 체포됐다고 검찰이 밝혔습니다.

‘KBS 119상’ 대상에 김주관 소방관

'제22회 KBS119상' 시상식에서 2012년 구미 불산누출 사고 때 위험을 무릅쓰고 안으로 들어가 밸브를 차단해 사고 확대를 막은 김주관 소방장이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봉사상에는 '초인종 의인' 고 안치범 씨가 선정됐습니다.
  • [간추린 단신]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외
    • 입력 2017.04.21 (21:43)
    • 수정 2017.04.21 (21:51)
    뉴스 9
[간추린 단신] 정부, “日 총리 야스쿠니 공물 봉납 깊은 유감” 외
정부는 일본 아베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봉납한 것과 관련해, 일본의 책임 있는 정치지도자들이 전쟁 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 다시 공물을 봉납하고 참배를 강행한 데 대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한국 등 외국산 철강 조사 지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과 중국을 비롯한 외국산 철강 수입이 미국의 안보를 침해하는지를 조사하라고 상무부에 지시했습니다.

‘구속집행정지 중 도주’ 최규선 체포

김대중 정부 시절 '최규선 게이트'로 파문을 일으켰던 최규선 씨가 구속 집행정지 중 도주한 지 보름째인 어젯밤 전남 순천에서 체포됐다고 검찰이 밝혔습니다.

‘KBS 119상’ 대상에 김주관 소방관

'제22회 KBS119상' 시상식에서 2012년 구미 불산누출 사고 때 위험을 무릅쓰고 안으로 들어가 밸브를 차단해 사고 확대를 막은 김주관 소방장이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봉사상에는 '초인종 의인' 고 안치범 씨가 선정됐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