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보험왕 출신이 보장”…연 120% 고수익의 덫
“보험왕 출신이 보장”…연 120% 고수익의 덫
"'보험왕' 출신이니 투자도 잘한다?" 연 120% 수익의 유혹"원금은 물론 연 최대 120%의 수익을...
최신 VR/AR 게임 다 모였다…‘플레이엑스포 2017’
최신 VR/AR 게임 다 모였다…‘플레이엑스포 2017’
게임 산업의 활성화와 국내 중소 게임 개발사들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된 차세대 융...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 정보기관 극동지부에 나치주의 청년 총격…“2명 사망”
입력 2017.04.21 (22:13) | 수정 2017.04.21 (22:18) 인터넷 뉴스
러 정보기관 극동지부에 나치주의 청년 총격…“2명 사망”
러시아 정보기관 연방보안국(FSB)의 극동 하바롭스크주(州) 지부에서 21일 총격 사건이 일어나 FSB 직원과 방문객 등 2명이 숨졌다.

FSB 공보실은 "오늘 오후 5시(현지시간)께 FSB 하바롭스크 지부 민원실로 한 괴한이 들어와 검문대를 통과하지 않고 안에 있던 사람들을 향해 곧바로 총격을 가했다"며 "그 결과 FSB 직원 1명과 방문객 1명 등 2명이 숨지고 다른 방문객 1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총격을 가한 괴한도 현장에서 사살됐다고 공보실은 덧붙였다.

이 괴한은 하바롭스크주에 거주하는 18세 남성으로 신(新)나치주의 단체 회원으로 파악됐으며, 괴한이 FSB를 공격한 이유에 대해선 알려지지 않고 있다.
  • 러 정보기관 극동지부에 나치주의 청년 총격…“2명 사망”
    • 입력 2017.04.21 (22:13)
    • 수정 2017.04.21 (22:18)
    인터넷 뉴스
러 정보기관 극동지부에 나치주의 청년 총격…“2명 사망”
러시아 정보기관 연방보안국(FSB)의 극동 하바롭스크주(州) 지부에서 21일 총격 사건이 일어나 FSB 직원과 방문객 등 2명이 숨졌다.

FSB 공보실은 "오늘 오후 5시(현지시간)께 FSB 하바롭스크 지부 민원실로 한 괴한이 들어와 검문대를 통과하지 않고 안에 있던 사람들을 향해 곧바로 총격을 가했다"며 "그 결과 FSB 직원 1명과 방문객 1명 등 2명이 숨지고 다른 방문객 1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총격을 가한 괴한도 현장에서 사살됐다고 공보실은 덧붙였다.

이 괴한은 하바롭스크주에 거주하는 18세 남성으로 신(新)나치주의 단체 회원으로 파악됐으며, 괴한이 FSB를 공격한 이유에 대해선 알려지지 않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