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손등을 만지며 장난을 치다 퇴짜를 맞는...
[사건후]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A(51·여)씨는 지난 2012년 12월부터 1년여 동안 부산 진구의 한 목욕탕에서 세신사로 근무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입력 2017.04.21 (22:16) 연합뉴스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인천 현대제철이 개막 후 3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21일 경주 축구공원 제4구장에서 열린 2017 IBK기업은행 WK리그 3라운드 경주한수원과 경기에서 2골을 몰아넣은 비야의 활약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비야는 전반 40분과 전반 추가시간에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은 후반전에도 이민아와 김두리가 추가 골을 넣으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구미 스포츠토토는 화천KSPO를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스포츠토토는 0-0으로 맞선 후반 30분 지오바나의 결승 골로 승리했다.

2승1무를 기록한 스포츠토토는 득실차에서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을 제치고 선두 자리에 올랐다.

결승 골을 넣은 지오바나는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받았다.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은 이천대교를 1-0으로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서울시청은 보은상무를 3-1로 눌렀다.
  •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 입력 2017.04.21 (22:16)
    연합뉴스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인천 현대제철이 개막 후 3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21일 경주 축구공원 제4구장에서 열린 2017 IBK기업은행 WK리그 3라운드 경주한수원과 경기에서 2골을 몰아넣은 비야의 활약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비야는 전반 40분과 전반 추가시간에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은 후반전에도 이민아와 김두리가 추가 골을 넣으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구미 스포츠토토는 화천KSPO를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스포츠토토는 0-0으로 맞선 후반 30분 지오바나의 결승 골로 승리했다.

2승1무를 기록한 스포츠토토는 득실차에서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을 제치고 선두 자리에 올랐다.

결승 골을 넣은 지오바나는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받았다.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은 이천대교를 1-0으로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서울시청은 보은상무를 3-1로 눌렀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