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입력 2017.04.21 (22:16) 연합뉴스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인천 현대제철이 개막 후 3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21일 경주 축구공원 제4구장에서 열린 2017 IBK기업은행 WK리그 3라운드 경주한수원과 경기에서 2골을 몰아넣은 비야의 활약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비야는 전반 40분과 전반 추가시간에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은 후반전에도 이민아와 김두리가 추가 골을 넣으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구미 스포츠토토는 화천KSPO를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스포츠토토는 0-0으로 맞선 후반 30분 지오바나의 결승 골로 승리했다.

2승1무를 기록한 스포츠토토는 득실차에서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을 제치고 선두 자리에 올랐다.

결승 골을 넣은 지오바나는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받았다.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은 이천대교를 1-0으로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서울시청은 보은상무를 3-1로 눌렀다.
  •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 입력 2017.04.21 (22:16)
    연합뉴스
女축구 현대제철, 경주한수원 완파하고 시즌 첫 승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인천 현대제철이 개막 후 3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21일 경주 축구공원 제4구장에서 열린 2017 IBK기업은행 WK리그 3라운드 경주한수원과 경기에서 2골을 몰아넣은 비야의 활약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비야는 전반 40분과 전반 추가시간에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은 후반전에도 이민아와 김두리가 추가 골을 넣으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구미 스포츠토토는 화천KSPO를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스포츠토토는 0-0으로 맞선 후반 30분 지오바나의 결승 골로 승리했다.

2승1무를 기록한 스포츠토토는 득실차에서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을 제치고 선두 자리에 올랐다.

결승 골을 넣은 지오바나는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받았다.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은 이천대교를 1-0으로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서울시청은 보은상무를 3-1로 눌렀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