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5·18 민주화운동을 다룬 영화 ‘택시운전사’가 올해 첫 천만 영화에 등극했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여행용 가방에 여성 시신이…경찰 수사
입력 2017.04.21 (23:20) | 수정 2017.04.21 (23:41)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여행용 가방에 여성 시신이…경찰 수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전에서 50대 여성의 시신이 여행용 가방에 담긴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습니다.

박장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전 주택가 인근의 공터.

오늘 오후, 이곳에 이상한 가방이 놓여 있다는 주민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경찰 확인 결과 가방을 열어 확인해 봤더니 이미 상당히 부패가 진행된 50살 A씨의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녹취> 성노근(대전중부경찰서 형사과장) : "특별한 다른 외상은 없는데 내일 부검을 해봐야지 사망 원인 같을 걸 좀 확인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오늘 새벽 2시쯤, 한 남성이 차에서 여행용 가방을 꺼내 공터로 던지는 모습을 봤다는 목격자 진술도 확보했습니다.

<녹취> 주민(음성변조) : "(목격자가) 2층에서 내다보니까 이 텃밭으로 가방을, 캐리어 가방을 던진 거죠. (그렇게 하고서 그 사람은 차를 타고 다시 가고요?) 네. 그렇죠."

경찰은 신원이 확인된 피해 여성의 주변 인물 등을 상대로 수사를 벌이는 한편 주변 CCTV를 분석해 용의자의 행방을 쫓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장훈입니다.
  • 여행용 가방에 여성 시신이…경찰 수사
    • 입력 2017.04.21 (23:20)
    • 수정 2017.04.21 (23:41)
    뉴스라인
여행용 가방에 여성 시신이…경찰 수사
<앵커 멘트>

대전에서 50대 여성의 시신이 여행용 가방에 담긴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습니다.

박장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전 주택가 인근의 공터.

오늘 오후, 이곳에 이상한 가방이 놓여 있다는 주민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경찰 확인 결과 가방을 열어 확인해 봤더니 이미 상당히 부패가 진행된 50살 A씨의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녹취> 성노근(대전중부경찰서 형사과장) : "특별한 다른 외상은 없는데 내일 부검을 해봐야지 사망 원인 같을 걸 좀 확인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오늘 새벽 2시쯤, 한 남성이 차에서 여행용 가방을 꺼내 공터로 던지는 모습을 봤다는 목격자 진술도 확보했습니다.

<녹취> 주민(음성변조) : "(목격자가) 2층에서 내다보니까 이 텃밭으로 가방을, 캐리어 가방을 던진 거죠. (그렇게 하고서 그 사람은 차를 타고 다시 가고요?) 네. 그렇죠."

경찰은 신원이 확인된 피해 여성의 주변 인물 등을 상대로 수사를 벌이는 한편 주변 CCTV를 분석해 용의자의 행방을 쫓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장훈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