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건후] 노래방에서 앞니 부러진 여성, 대체 왜?
노래방에서 앞니 부러진 여성, 대체 왜?
A(26) 씨는 지난 2월14일 대전 유성구에서 여자친구 B(17) 양과 데이트를 즐겼다. A 씨는 B 양과 저녁을 먹으며 술을 많이 마셨다.만취한 A 씨는 술에서...
’4월 하늘’에 처지 비유한 문무일, 개혁에 반대?
‘4월 하늘’에 처지 비유한 문무일, 개혁에 반대?
25일 문재인 대통령 앞에서 신임 검찰총장이 읊은 한시(漢詩)는 무슨 뜻일까.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입력 2017.04.21 (23:28) | 수정 2017.04.21 (23:49)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지난달 대전의 한 식당에서 57살 황 씨 등 3명이 황소개구리 5마리를 요리해 먹은 뒤 구토와 호흡곤란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황 씨가 숨졌습니다.

경찰은 남겨진 음식물에서 두꺼비에 있는 독극물 성분이 검출됐다며, 이들이 먹은 황소개구리 중에 두꺼비가 섞여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 입력 2017.04.21 (23:28)
    • 수정 2017.04.21 (23:49)
    뉴스라인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지난달 대전의 한 식당에서 57살 황 씨 등 3명이 황소개구리 5마리를 요리해 먹은 뒤 구토와 호흡곤란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황 씨가 숨졌습니다.

경찰은 남겨진 음식물에서 두꺼비에 있는 독극물 성분이 검출됐다며, 이들이 먹은 황소개구리 중에 두꺼비가 섞여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