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트럼프의 ‘당근’…중국은 맛있어 할까?
트럼프의 ‘당근’…중국은 맛있어 할까?
중국이 달라졌다. 지난 25일, 북의 핵실험 도발 위협이 고조된 북의 창군 기념일에 중국은 북·중 접경지역에 최고 경계태세를 발령했다...
[취재후] 장기요양급여 108억 꿀꺽 요양원 무더기 적발
장기요양급여 108억 꿀꺽 요양원 무더기 적발
경기도 양주시의 한 요양원. 150여 명의 노인이 입소할 수 있는 규모인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입력 2017.04.21 (23:28) | 수정 2017.04.21 (23:49)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지난달 대전의 한 식당에서 57살 황 씨 등 3명이 황소개구리 5마리를 요리해 먹은 뒤 구토와 호흡곤란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황 씨가 숨졌습니다.

경찰은 남겨진 음식물에서 두꺼비에 있는 독극물 성분이 검출됐다며, 이들이 먹은 황소개구리 중에 두꺼비가 섞여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 입력 2017.04.21 (23:28)
    • 수정 2017.04.21 (23:49)
    뉴스라인
“황소개구리로 착각”…두꺼비 먹은 50대 숨져
지난달 대전의 한 식당에서 57살 황 씨 등 3명이 황소개구리 5마리를 요리해 먹은 뒤 구토와 호흡곤란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황 씨가 숨졌습니다.

경찰은 남겨진 음식물에서 두꺼비에 있는 독극물 성분이 검출됐다며, 이들이 먹은 황소개구리 중에 두꺼비가 섞여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