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등학생 5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입력 2017.04.21 (23:28) 수정 2017.04.21 (23:50)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초등학생 5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동영상영역 끝
어제 대전의 한 초등학교에서 1~2학년생과 병설 유치원생 등 50여 명이 점심 급식을 먹은 뒤, 구토와 설사 등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의 가검물과 보존식품, 조리기구 등을 수거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초등학생 5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 입력 2017.04.21 (23:28)
    • 수정 2017.04.21 (23:50)
    뉴스라인
“초등학생 50여 명 식중독 의심 증세”
어제 대전의 한 초등학교에서 1~2학년생과 병설 유치원생 등 50여 명이 점심 급식을 먹은 뒤, 구토와 설사 등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의 가검물과 보존식품, 조리기구 등을 수거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