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컬링에 퐁당’…한국 열광시킨 ‘팀킴’ 매력포인트 5
‘놀 게 없어 시작한’ 컬링…‘팀킴’ 매력포인트 다섯가지
경기장은 고요했다. 돌덩이보다 무겁고 빙판보다 차가운 긴장이었다. 김은정의 마지막 샷. 스톤이...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제2영동고속도로 달리던 트럭에서 화재…트럭 전소
입력 2017.04.22 (00:17) | 수정 2017.04.22 (00:32) 인터넷 뉴스
제2영동고속도로 달리던 트럭에서 화재…트럭 전소
어제(21일) 오후 5시 20분쯤 경기 양평군 양동면 제2영동고속도로에서 전 모(60) 씨가 운전하던 25톤 덤프트럭에서 불이 나 20여 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운전자 전 씨가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멈추는 과정에서 가드레일과 충돌한 트럭은 타이어가 파손된 채 2백 미터를 더 진행하다 멈춘 뒤 모두 타 소방서 추산 1억 5천만 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도로를 달리던 도중 엔진 부위에서 불이 났다는 운전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제2영동고속도로 달리던 트럭에서 화재…트럭 전소
    • 입력 2017.04.22 (00:17)
    • 수정 2017.04.22 (00:32)
    인터넷 뉴스
제2영동고속도로 달리던 트럭에서 화재…트럭 전소
어제(21일) 오후 5시 20분쯤 경기 양평군 양동면 제2영동고속도로에서 전 모(60) 씨가 운전하던 25톤 덤프트럭에서 불이 나 20여 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운전자 전 씨가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멈추는 과정에서 가드레일과 충돌한 트럭은 타이어가 파손된 채 2백 미터를 더 진행하다 멈춘 뒤 모두 타 소방서 추산 1억 5천만 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도로를 달리던 도중 엔진 부위에서 불이 났다는 운전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