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서울 대림역 부근 20대 중국동포 흉기 피살…“용의자 추적 중”
대림역 부근 20대 중국동포 흉기 피살…“용의자 추적 중”
서울 대림동 대림역 부근에서 20대 중국 동포가 흉기에 찔려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영등포...
북극발 한파에 바닷물 ‘꽁꽁’…겨울철 조업도 차질
북극발 한파에 바닷물 ‘꽁꽁’…겨울철 조업도 차질
한반도에 혹한이 몰아치면서 전국이 꽁꽁 얼어붙었다.전국의 강에는 얼음판이 만들어지고 있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대전에서 초등학교 학생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
입력 2017.04.22 (00:18) | 수정 2017.04.22 (00:26) 인터넷 뉴스
대전에서 초등학교 학생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
대전의 한 초등학교에서 급식을 먹은 학생 50여명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어제(20일) 대전에 중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점심을 먹은 초등학생 1~2학년생과 병설유치원 학생 등 51명이 구토와 설사 등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였다. 이 가운데 21명은 오늘 아예 학교를 나오지 못하거나 1, 2교시만 마치고 조퇴했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의 가검물과 보존식품, 조리기구 등을 수거해 정밀조사 중이다. 검사 결과는 보름쯤 뒤에 나올 예정이다.
  • 대전에서 초등학교 학생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
    • 입력 2017.04.22 (00:18)
    • 수정 2017.04.22 (00:26)
    인터넷 뉴스
대전에서 초등학교 학생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
대전의 한 초등학교에서 급식을 먹은 학생 50여명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대전교육청에 따르면 어제(20일) 대전에 중구의 한 초등학교에서 점심을 먹은 초등학생 1~2학년생과 병설유치원 학생 등 51명이 구토와 설사 등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였다. 이 가운데 21명은 오늘 아예 학교를 나오지 못하거나 1, 2교시만 마치고 조퇴했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의 가검물과 보존식품, 조리기구 등을 수거해 정밀조사 중이다. 검사 결과는 보름쯤 뒤에 나올 예정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