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교재비 환급받으세요” 직장인들 속인 ‘그 놈 목소리’
“교재비 환급받으세요” 직장인들 속인 ‘그 놈 목소리’
4년 전 한 출판사에서 어학 교재를 샀던 49살 왕 모 씨에게 최근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텔레마케터 임 모...
[취재후] 수학 수업 들여다 보니…‘수포자’ 역대 최대
수학 수업 들여다 보니…‘수포자’ 역대 최대
◆5에서 -2를 빼면 왜 7인지 따지는 수업 "그러니까 너는 왜 그렇게 생각한 거냐구"서울 월촌중학교 1학년 수학 시간에 나온 질문입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입력 2017.04.22 (03:54) | 수정 2017.04.22 (03:57) 인터넷 뉴스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아프가니스탄 북부지역 마자리샤리프에서 21일(현지시간) 탈레반의 포격 공격으로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50명 이상이 숨졌다고 미군 대변인이 전했다.

탈레반의 공격은 이날 밤까지 몇시간 동안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기지를 겨냥해 진행됐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이날 공격은 미국이 전날 아프가니스탄 최대 반군 세력인 탈레반에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경고한 뒤 감행된 것이다.

앞서 미군은 지난 13일 아프가니스탄 내 이슬람국가(IS) 은신처에 핵폭탄급의 초대형 폭탄 GBU-43을 투하한 바 있다.
  •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 입력 2017.04.22 (03:54)
    • 수정 2017.04.22 (03:57)
    인터넷 뉴스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아프가니스탄 북부지역 마자리샤리프에서 21일(현지시간) 탈레반의 포격 공격으로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50명 이상이 숨졌다고 미군 대변인이 전했다.

탈레반의 공격은 이날 밤까지 몇시간 동안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기지를 겨냥해 진행됐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이날 공격은 미국이 전날 아프가니스탄 최대 반군 세력인 탈레반에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경고한 뒤 감행된 것이다.

앞서 미군은 지난 13일 아프가니스탄 내 이슬람국가(IS) 은신처에 핵폭탄급의 초대형 폭탄 GBU-43을 투하한 바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