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택시운전사’ 올해 첫 천만 영화…흥행 비결 세 가지
5·18 민주화운동을 다룬 영화 ‘택시운전사’가 올해 첫 천만 영화에 등극했다...
[특파원 리포트]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잊을만 하면 되살아나는 ‘히틀러 경례’
오른 팔을 재빠르게 들어올려 눈 높이에 맞추며 힘차게 외친다. '하일 히틀러! (Heil Hitler, 히틀러 만세)' 과거 나치 시절, 유럽을 공포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입력 2017.04.22 (03:54) | 수정 2017.04.22 (03:57) 인터넷 뉴스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아프가니스탄 북부지역 마자리샤리프에서 21일(현지시간) 탈레반의 포격 공격으로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50명 이상이 숨졌다고 미군 대변인이 전했다.

탈레반의 공격은 이날 밤까지 몇시간 동안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기지를 겨냥해 진행됐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이날 공격은 미국이 전날 아프가니스탄 최대 반군 세력인 탈레반에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경고한 뒤 감행된 것이다.

앞서 미군은 지난 13일 아프가니스탄 내 이슬람국가(IS) 은신처에 핵폭탄급의 초대형 폭탄 GBU-43을 투하한 바 있다.
  •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 입력 2017.04.22 (03:54)
    • 수정 2017.04.22 (03:57)
    인터넷 뉴스
탈레반, 아프간 정부군에 보복공격…최소 50명 숨져
아프가니스탄 북부지역 마자리샤리프에서 21일(현지시간) 탈레반의 포격 공격으로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50명 이상이 숨졌다고 미군 대변인이 전했다.

탈레반의 공격은 이날 밤까지 몇시간 동안 아프가니스탄 정부군 기지를 겨냥해 진행됐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특히 이날 공격은 미국이 전날 아프가니스탄 최대 반군 세력인 탈레반에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경고한 뒤 감행된 것이다.

앞서 미군은 지난 13일 아프가니스탄 내 이슬람국가(IS) 은신처에 핵폭탄급의 초대형 폭탄 GBU-43을 투하한 바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