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장기적으로 애플처럼 설비 투자를 많이 하지 않고 돈을 잘 버는 사업 구조로 삼성을 바꿔 놓겠다.""삼성을 다음 세대로 넘겨 주기 위한 행위는...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지난 2015년 한 해 동안 서울 자치구 중 살인·강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였다. 같은 해 화재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황금연휴, 유명 관광지는 벌써 예약 끝
입력 2017.04.22 (06:31) | 수정 2017.04.22 (07:26)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황금연휴, 유명 관광지는 벌써 예약 끝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5월 첫 주 노동절과 석가탄신일, 어린이날로 이어지는 징검다리 황금 연휴를 앞두고 전국 유명 관광지에는 예약이 몰리고 있습니다.

중국 관광객이 줄어든 상황에서 손님을 조금이라도 더 끌기 위해 숙박업소 등에서는 준비에 분주합니다.

김문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탁 트인 동쪽 바다가 발 아래 펼쳐지는 해발 345m 강릉 임해자연휴양림.

매달 1일 온라인으로 선착순 예약을 받는데, 5월 첫 주 24개 객실은 2시간 만에 모두 동났습니다.

백여 명이 동시에 쓸 침구와 식기류를 재점검하면서 관광객 맞을 채비로 분주합니다.

<인터뷰> 김명옥(강릉임해자연휴양림 담당) : "간혹 취소 건이 간헐적으로 발생하는데도 발생함과 동시에 수 분 내에 예약이 완료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바닷가 소나무 숲 사이로 최대 137개 텐트를 칠 수 있는 이 캠핑장도 다음 달 초 예약률이 93%를 넘겼습니다.

5월 1일 근로자의 날을 시작으로 석가탄신일, 어린이날, 대선일까지 이어진 최장 11일 연휴에 주요 관광지마다 들썩이고 있습니다.

호텔과 리조트들도 벌써 객실 예약을 마감하는 등 피서철과 같은 특수를 맞고 있습니다.

제주와 부산 등 국내 유명 관광지에서는 중국 유커들이 빠진 자리에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박성배(총지배인/제주 ○○호텔) : "가족단위가 오시면 객실단가가 일단 올라가고요. 식음료 부분에 대해서도 매출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피서철 못지 않은 징검다리 특수에 관광 관련 업체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문영입니다.
  • 황금연휴, 유명 관광지는 벌써 예약 끝
    • 입력 2017.04.22 (06:31)
    • 수정 2017.04.22 (07:26)
    뉴스광장 1부
황금연휴, 유명 관광지는 벌써 예약 끝
<앵커 멘트>

5월 첫 주 노동절과 석가탄신일, 어린이날로 이어지는 징검다리 황금 연휴를 앞두고 전국 유명 관광지에는 예약이 몰리고 있습니다.

중국 관광객이 줄어든 상황에서 손님을 조금이라도 더 끌기 위해 숙박업소 등에서는 준비에 분주합니다.

김문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탁 트인 동쪽 바다가 발 아래 펼쳐지는 해발 345m 강릉 임해자연휴양림.

매달 1일 온라인으로 선착순 예약을 받는데, 5월 첫 주 24개 객실은 2시간 만에 모두 동났습니다.

백여 명이 동시에 쓸 침구와 식기류를 재점검하면서 관광객 맞을 채비로 분주합니다.

<인터뷰> 김명옥(강릉임해자연휴양림 담당) : "간혹 취소 건이 간헐적으로 발생하는데도 발생함과 동시에 수 분 내에 예약이 완료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바닷가 소나무 숲 사이로 최대 137개 텐트를 칠 수 있는 이 캠핑장도 다음 달 초 예약률이 93%를 넘겼습니다.

5월 1일 근로자의 날을 시작으로 석가탄신일, 어린이날, 대선일까지 이어진 최장 11일 연휴에 주요 관광지마다 들썩이고 있습니다.

호텔과 리조트들도 벌써 객실 예약을 마감하는 등 피서철과 같은 특수를 맞고 있습니다.

제주와 부산 등 국내 유명 관광지에서는 중국 유커들이 빠진 자리에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박성배(총지배인/제주 ○○호텔) : "가족단위가 오시면 객실단가가 일단 올라가고요. 식음료 부분에 대해서도 매출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피서철 못지 않은 징검다리 특수에 관광 관련 업체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문영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