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새마을금고 강도 “생활고 때문에”…1억 천만 원 모두 회수
강도 피의자는 조선업 실직한 40대 가장…“사는 게 힘들어서”
18일 오전 울산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발생한 강도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피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트럼프 정부, 26일 美상원에 ‘새 대북정책’ 합동브리핑
입력 2017.04.22 (07:21) | 수정 2017.04.22 (07:33) 인터넷 뉴스
트럼프 정부, 26일 美상원에 ‘새 대북정책’ 합동브리핑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오는 26일 미국 상원의원들을 상대로 비공개 브리핑을 열어 북한 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대북 정책을 설명한다.

트럼프 행정부는 애초 상원 의사당에서 북핵 대응 방안과 새로운 대북 정책을 설명할 계획이었지만, 21일(현지시간) 장소를 백악관으로 변경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소가 의회에서 백악관으로 바뀜에 따라 보좌관과 의회 사무처 직원들의 출입도 봉쇄된 채 비공개로 브리핑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최근 대북정책 리뷰를 마친 트럼프 정부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중대한 정책적 변화를 드러내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된다.

트럼프 정부가 최근 무력 사용을 제외한 모든 옵션을 검토한다는 방침을 거듭 재확인해온 만큼 '세컨더리 제재'와 관련한 내용을 공개할 가능성도 없지 않다.

다만 상원의원만을 대상으로 한 비공개 브리핑인 만큼 정부의 공식 발표 때까지 보안이 유지될 공산도 커 보인다.

브리핑에는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국방부 장관, 조지프 던포드 합참의장,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 등 외교·안보 당국의 수장들이 대거 참석해, 트럼프 정부의 북핵 대처 방안과 대북 정책을 설명할 예정이다.
  • 트럼프 정부, 26일 美상원에 ‘새 대북정책’ 합동브리핑
    • 입력 2017.04.22 (07:21)
    • 수정 2017.04.22 (07:33)
    인터넷 뉴스
트럼프 정부, 26일 美상원에 ‘새 대북정책’ 합동브리핑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오는 26일 미국 상원의원들을 상대로 비공개 브리핑을 열어 북한 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대북 정책을 설명한다.

트럼프 행정부는 애초 상원 의사당에서 북핵 대응 방안과 새로운 대북 정책을 설명할 계획이었지만, 21일(현지시간) 장소를 백악관으로 변경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소가 의회에서 백악관으로 바뀜에 따라 보좌관과 의회 사무처 직원들의 출입도 봉쇄된 채 비공개로 브리핑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최근 대북정책 리뷰를 마친 트럼프 정부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중대한 정책적 변화를 드러내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된다.

트럼프 정부가 최근 무력 사용을 제외한 모든 옵션을 검토한다는 방침을 거듭 재확인해온 만큼 '세컨더리 제재'와 관련한 내용을 공개할 가능성도 없지 않다.

다만 상원의원만을 대상으로 한 비공개 브리핑인 만큼 정부의 공식 발표 때까지 보안이 유지될 공산도 커 보인다.

브리핑에는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과 제임스 매티스 국방부 장관, 조지프 던포드 합참의장,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 등 외교·안보 당국의 수장들이 대거 참석해, 트럼프 정부의 북핵 대처 방안과 대북 정책을 설명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