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교재비 환급받으세요” 직장인들 속인 ‘그 놈 목소리’
“교재비 환급받으세요” 직장인들 속인 ‘그 놈 목소리’
4년 전 한 출판사에서 어학 교재를 샀던 49살 왕 모 씨에게 최근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텔레마케터 임 모...
[취재후] 수학 수업 들여다 보니…‘수포자’ 역대 최대
수학 수업 들여다 보니…‘수포자’ 역대 최대
◆5에서 -2를 빼면 왜 7인지 따지는 수업 "그러니까 너는 왜 그렇게 생각한 거냐구"서울 월촌중학교 1학년 수학 시간에 나온 질문입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입력 2017.04.22 (08:53) | 수정 2017.04.22 (09:19) 인터넷 뉴스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북한은 미국의 행동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즉시 대응할 준비를 끝내고 명령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위협했다.

북한 외무성은 어제(21일) 대변인 담화에서 "미국이 우리와의 대결을 바란다면 끝까지 가보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부동한 의지"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담화는 트럼프 행정부가 연일 대북 압박 메시지를 내놓고, 항공모함 전단을 한반도 수역에 배치하려는 움직임을 지적하면서 "미국의 위협과 공갈에 놀랄 우리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 공화국은 평화 애호적인 사회주의 국가로서 평화를 더없이 귀중히 여기고 사랑하지만, 결코 전쟁을 두려워하지 않으며 피하려 하지도 않는다"고 강변했다.

이어 "우리는 미국이 가지고 있는 그 어떤 선택과 수단에도 다 대응할 수 있는 충분한 능력을 가진 핵 강국이며 미국의 그 어떤 선택도 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 입력 2017.04.22 (08:53)
    • 수정 2017.04.22 (09:19)
    인터넷 뉴스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북한은 미국의 행동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즉시 대응할 준비를 끝내고 명령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위협했다.

북한 외무성은 어제(21일) 대변인 담화에서 "미국이 우리와의 대결을 바란다면 끝까지 가보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부동한 의지"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담화는 트럼프 행정부가 연일 대북 압박 메시지를 내놓고, 항공모함 전단을 한반도 수역에 배치하려는 움직임을 지적하면서 "미국의 위협과 공갈에 놀랄 우리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 공화국은 평화 애호적인 사회주의 국가로서 평화를 더없이 귀중히 여기고 사랑하지만, 결코 전쟁을 두려워하지 않으며 피하려 하지도 않는다"고 강변했다.

이어 "우리는 미국이 가지고 있는 그 어떤 선택과 수단에도 다 대응할 수 있는 충분한 능력을 가진 핵 강국이며 미국의 그 어떤 선택도 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