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는 국방과학연구원 근무 시절 한 법무법인 일을 겸직하면서 자문료로 33개월 동안 매월 3천만 원씩을 받았습니다. 송 후보자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입력 2017.04.22 (08:53) | 수정 2017.04.22 (09:19) 인터넷 뉴스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북한은 미국의 행동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즉시 대응할 준비를 끝내고 명령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위협했다.

북한 외무성은 어제(21일) 대변인 담화에서 "미국이 우리와의 대결을 바란다면 끝까지 가보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부동한 의지"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담화는 트럼프 행정부가 연일 대북 압박 메시지를 내놓고, 항공모함 전단을 한반도 수역에 배치하려는 움직임을 지적하면서 "미국의 위협과 공갈에 놀랄 우리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 공화국은 평화 애호적인 사회주의 국가로서 평화를 더없이 귀중히 여기고 사랑하지만, 결코 전쟁을 두려워하지 않으며 피하려 하지도 않는다"고 강변했다.

이어 "우리는 미국이 가지고 있는 그 어떤 선택과 수단에도 다 대응할 수 있는 충분한 능력을 가진 핵 강국이며 미국의 그 어떤 선택도 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 입력 2017.04.22 (08:53)
    • 수정 2017.04.22 (09:19)
    인터넷 뉴스
北 “美 책동 예의주시…준비 끝내고 명령만 기다려”
북한은 미국의 행동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즉시 대응할 준비를 끝내고 명령만을 기다리고 있다고 위협했다.

북한 외무성은 어제(21일) 대변인 담화에서 "미국이 우리와의 대결을 바란다면 끝까지 가보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부동한 의지"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담화는 트럼프 행정부가 연일 대북 압박 메시지를 내놓고, 항공모함 전단을 한반도 수역에 배치하려는 움직임을 지적하면서 "미국의 위협과 공갈에 놀랄 우리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 "우리 공화국은 평화 애호적인 사회주의 국가로서 평화를 더없이 귀중히 여기고 사랑하지만, 결코 전쟁을 두려워하지 않으며 피하려 하지도 않는다"고 강변했다.

이어 "우리는 미국이 가지고 있는 그 어떤 선택과 수단에도 다 대응할 수 있는 충분한 능력을 가진 핵 강국이며 미국의 그 어떤 선택도 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