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터뷰] 수화방송 중 눈물 훔친 통역사, “그때…”
입력 2017.05.18 (19:40) 사회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인터뷰] 수화방송 중 눈물 훔친 통역사, “그때…”
동영상영역 끝
오늘 제37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중계 방송되는 도중, 흐르는 눈물을 연신 닦아내는 수화통역사의 모습이 그대로 방송돼 화제다.

경력 18년차의 김홍남 수화 통역사의 얘기를 직접 들어봤다.
  • [인터뷰] 수화방송 중 눈물 훔친 통역사, “그때…”
    • 입력 2017.05.18 (19:40)
    사회
[인터뷰] 수화방송 중 눈물 훔친 통역사, “그때…”
오늘 제37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중계 방송되는 도중, 흐르는 눈물을 연신 닦아내는 수화통역사의 모습이 그대로 방송돼 화제다.

경력 18년차의 김홍남 수화 통역사의 얘기를 직접 들어봤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