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후배가 돈이 많더라”…1억 원 뜯어낸 중학교 선배
“후배가 돈이 많더라”…1억 원 뜯어낸 중학교 선배
지난 5일 서울 서초구의 한 오피스텔. 건장한 남성 4명이 엘리베이터에 탔다. 친구처럼...
‘재난불평등’…피해도 소득따라 다른 이유는?
‘재난불평등’…피해도 소득따라 다른 이유는?
영국 런던의 그렌펠타워 대화재로 27일 현재까지 79명이 숨졌다. 2차 세계대전 이후 영국에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엄마는 ‘발 동동’
입력 2017.05.19 (17:00)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엄마는 ‘발 동동’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승무원 없이 무인 운행되는 인천지하철 2호선 전동차가 탑승객을 제대로 인지하지 못한 채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한 사고가 또 일어났습니다.

지난달 16일,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중앙시장역에서 유모차만 태운 채 전동차가 출발한 사건이 발생한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또다시 반복된 것입니다.

자세한 내용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엄마는 ‘발 동동’
    • 입력 2017.05.19 (17:00)
    Go!현장
[고현장]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엄마는 ‘발 동동’
승무원 없이 무인 운행되는 인천지하철 2호선 전동차가 탑승객을 제대로 인지하지 못한 채 유모차만 태우고 출발한 사고가 또 일어났습니다.

지난달 16일,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중앙시장역에서 유모차만 태운 채 전동차가 출발한 사건이 발생한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또다시 반복된 것입니다.

자세한 내용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