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추가경정예산안이 제출 45일 만에 국회 문턱을 넘었습...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文대통령, ‘檢인사 국회동의 필요’ 지적에 “그러면 인사할수 있나” ISSUE
입력 2017.05.19 (21:21) | 수정 2017.05.19 (21:36)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檢인사 국회동의 필요’ 지적에 “그러면 인사할수 있나”
문재인 대통령이 19일(오늘) '검찰총장 인사를 할 때 국회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는 주장에 "그러면 인사를 할 수 있을까요"라고 대답을 했다고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가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한 방송에 출연해 이날 청와대에서 진행된 문 대통령과 5당 원내대표 회동에 대해 언급하며 이같이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검찰개혁의 핵심은 대통령이 인사권을 공정하게 행사해 검찰의 중립성과 독립성을 보장해주는 것 아닌가"라며 "대통령에게 '조직의 가장 상층부인 검찰총장 인사를 할 때 국회의 특별다수결 동의를 얻어 야당이 반대하는 인사를 그냥 밀어붙이기식으로 해선 안 된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했다.

그러자 문 대통령은 "그러면 인사를 할 수 있을까요"라고 반문하며 "그만큼 검찰인사에서 어떤 신중을 기해 야당이 반대하는 인사를 강행하지 않도록 철저히 검증하겠다는 취지의 답변을 했다"고 김 원내대표는 설명했다.

사드와 관련해서는 "비준동의를 하자고 해서 (청와대에) 들어갔는데, 들어가 보니 아직 청와대와 정부의 방침이 결정된 것은 아니었다"면서 "다만 (각국에) 특사를 보내서 미국, 중국 입장도 청취하면서 조심스럽게 우리 입장을 이야기할 것 같은데, 아직 진행형이라 대통령도 말을 아끼는 것으로 이해했다"고 전했다.
  • 文대통령, ‘檢인사 국회동의 필요’ 지적에 “그러면 인사할수 있나”
    • 입력 2017.05.19 (21:21)
    • 수정 2017.05.19 (21:36)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檢인사 국회동의 필요’ 지적에 “그러면 인사할수 있나”
문재인 대통령이 19일(오늘) '검찰총장 인사를 할 때 국회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는 주장에 "그러면 인사를 할 수 있을까요"라고 대답을 했다고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가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한 방송에 출연해 이날 청와대에서 진행된 문 대통령과 5당 원내대표 회동에 대해 언급하며 이같이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검찰개혁의 핵심은 대통령이 인사권을 공정하게 행사해 검찰의 중립성과 독립성을 보장해주는 것 아닌가"라며 "대통령에게 '조직의 가장 상층부인 검찰총장 인사를 할 때 국회의 특별다수결 동의를 얻어 야당이 반대하는 인사를 그냥 밀어붙이기식으로 해선 안 된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했다.

그러자 문 대통령은 "그러면 인사를 할 수 있을까요"라고 반문하며 "그만큼 검찰인사에서 어떤 신중을 기해 야당이 반대하는 인사를 강행하지 않도록 철저히 검증하겠다는 취지의 답변을 했다"고 김 원내대표는 설명했다.

사드와 관련해서는 "비준동의를 하자고 해서 (청와대에) 들어갔는데, 들어가 보니 아직 청와대와 정부의 방침이 결정된 것은 아니었다"면서 "다만 (각국에) 특사를 보내서 미국, 중국 입장도 청취하면서 조심스럽게 우리 입장을 이야기할 것 같은데, 아직 진행형이라 대통령도 말을 아끼는 것으로 이해했다"고 전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