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경찰, 서해순 신변보호 착수…‘무고·명예훼손’ 본격 수사
서해순 “기자들 미행 두려워”…경찰, 신변보호 요청 수용
경찰이 오늘(18일) 가수 고 김광석 씨의 부인 서해순 씨의 신변보호에 나섰다. 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
[앵커&리포트]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귀순 CCTV’ 뭐가 담겼길래? “추격조 MDL 침범, 총탄 흔적”
지난 13일 북한 병사의 판문점 귀순 과정이 담긴 CCTV 영상 공개가 연기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말다툼 끝에 아들에게 흉기 휘두른 엄마 구속
입력 2017.05.19 (22:33) 인터넷 뉴스
서울 노원경찰서는 10대인 아들과 말다툼을 벌이던 도중 흉기를 휘두른 어머니 A(55) 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하고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A 씨는 14일 오후 집 안에서 평소 갈등을 빚던 아들과 이야기하던 도중 순간적으로 화를 참지 못하고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아들은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평소에는 말다툼으로 끝났을 뿐 어머니가 흉기를 휘두른 적은 없었다"며 "어머니가 후회를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 말다툼 끝에 아들에게 흉기 휘두른 엄마 구속
    • 입력 2017.05.19 (22:33)
    인터넷 뉴스
서울 노원경찰서는 10대인 아들과 말다툼을 벌이던 도중 흉기를 휘두른 어머니 A(55) 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하고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A 씨는 14일 오후 집 안에서 평소 갈등을 빚던 아들과 이야기하던 도중 순간적으로 화를 참지 못하고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아들은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평소에는 말다툼으로 끝났을 뿐 어머니가 흉기를 휘두른 적은 없었다"며 "어머니가 후회를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