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장기적으로 애플처럼 설비 투자를 많이 하지 않고 돈을 잘 버는 사업 구조로 삼성을 바꿔 놓겠다.""삼성을 다음 세대로 넘겨 주기 위한 행위는...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지난 2015년 한 해 동안 서울 자치구 중 살인·강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였다. 같은 해 화재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공사 도중 흙더미에 매몰된 인부 1명 구조
입력 2017.05.20 (00:37) | 수정 2017.05.20 (00:47) 인터넷 뉴스
공사 도중 흙더미에 매몰된 인부 1명 구조
19일 오후 2시 50분 쯤,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에 있는 김포대학교 입구 삼거리 부근에서 하수관 매설 작업 도중 흙더미가 무너져 내렸다.

이 사고로 지하 3미터 지점에서 작업 중이던 윤 모(64)씨가 흙더미에 깔렸다. 사고 직후 주위에 있던 다른 작업자들이 윤 씨의 가슴 높이까지 흙더미를 제거했으며, 출동한 구조대가 나머지 흙을 제거해 윤 씨를 구조했다.

윤 씨는 어깨와 허리 등에 통증을 호소해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공사 도중 흙더미에 매몰된 인부 1명 구조
    • 입력 2017.05.20 (00:37)
    • 수정 2017.05.20 (00:47)
    인터넷 뉴스
공사 도중 흙더미에 매몰된 인부 1명 구조
19일 오후 2시 50분 쯤,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에 있는 김포대학교 입구 삼거리 부근에서 하수관 매설 작업 도중 흙더미가 무너져 내렸다.

이 사고로 지하 3미터 지점에서 작업 중이던 윤 모(64)씨가 흙더미에 깔렸다. 사고 직후 주위에 있던 다른 작업자들이 윤 씨의 가슴 높이까지 흙더미를 제거했으며, 출동한 구조대가 나머지 흙을 제거해 윤 씨를 구조했다.

윤 씨는 어깨와 허리 등에 통증을 호소해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