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심석희,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 “코치에게 손찌검 당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새마을금고 강도 “생활고 때문에”…1억 천만 원 모두 회수
강도 피의자는 조선업 실직한 40대 가장…“사는 게 힘들어서”
18일 오전 울산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발생한 강도사건의 피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피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입력 2017.05.20 (06:17) | 수정 2017.05.20 (07:29)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허위 사실 공표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1심 재판에서 벌금 2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 제2 형사부는 "지난 19대 총선 경선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공약 이행률을 문자 메시지로 보낸 것은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하고, 문자 메시지가 사실과 맞지 않는다는 인식도 있어 고의성이 인정된다"고 판시했습니다.

김 의원은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직을 상실하게 됩니다.
  •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 입력 2017.05.20 (06:17)
    • 수정 2017.05.20 (07:29)
    뉴스광장 1부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허위 사실 공표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1심 재판에서 벌금 2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 제2 형사부는 "지난 19대 총선 경선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공약 이행률을 문자 메시지로 보낸 것은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하고, 문자 메시지가 사실과 맞지 않는다는 인식도 있어 고의성이 인정된다"고 판시했습니다.

김 의원은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직을 상실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