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시사기획 창]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에서 지금 무슨 일이?
환상의 섬, 그늘진 민낯…제주서 지금 무슨 일이?
국내 제일의 휴양 관광지이자 힐링의 섬 '제주'. 성산 일출봉, 섭지코지, 오름 등...
문화계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추가 피해 조사해 달라”
문화계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추가 피해 조사해 달라”
이명박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의 '블랙리스트'에 올라 차별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피해 문화예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입력 2017.05.20 (06:17) | 수정 2017.05.20 (07:29)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허위 사실 공표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1심 재판에서 벌금 2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 제2 형사부는 "지난 19대 총선 경선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공약 이행률을 문자 메시지로 보낸 것은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하고, 문자 메시지가 사실과 맞지 않는다는 인식도 있어 고의성이 인정된다"고 판시했습니다.

김 의원은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직을 상실하게 됩니다.
  •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 입력 2017.05.20 (06:17)
    • 수정 2017.05.20 (07:29)
    뉴스광장 1부
‘공직 선거법 위반’ 김진태 1심 벌금 200만 원
허위 사실 공표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1심 재판에서 벌금 2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춘천지방법원 제2 형사부는 "지난 19대 총선 경선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공약 이행률을 문자 메시지로 보낸 것은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하고, 문자 메시지가 사실과 맞지 않는다는 인식도 있어 고의성이 인정된다"고 판시했습니다.

김 의원은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직을 상실하게 됩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