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울릉도 앞바다 ‘보물선 인양’…이번엔 정말일까?
러일전쟁이 한창이던 1904년 10월 15일, 러시아(옛 소련)의 3대 함대중 하나인 발틱함대...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0%)’
미국에서 바라본 ‘전술핵 재배치’…실현 가능성 ‘제로’
최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정부와 의회, 그리고 싱크탱크 관계자들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지하 마트서 불…버스에 깔려 부상
입력 2017.05.20 (07:10) | 수정 2017.05.20 (08:16)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지하 마트서 불…버스에 깔려 부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하 마트에서 불이 나는 등 화재가 잇따랐습니다.

어제 오후엔 버스 아래에 초등학생이 깔리는 사고도 있었습니다.

김민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천장 일부가 검게 그을렸습니다.

오늘 새벽 0시 20분쯤 서울 성동구의 한 지하 마트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스프링클러가 작동해 자체 진화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마트 천장 부분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시뻘건 불길을 향해 소방관들이 소방 호스로 물을 뿌립니다.

어제 오후 1시 20분쯤 경기도 하남시의 한 목공소에서 불이 나 2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목공소 주인 50살 최 모씨가 얼굴에 화상을 입었고, 비닐하우스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3천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 당국은 소각로의 불씨가 옆 비닐하우스로 옮겨 붙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구조대가 장비를 이용해 버스를 들어올려 어린아이를 구조합니다.

어제 오후 3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도로에서 우회전하던 광역버스에 11살 김 모 군이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김 군은 오른쪽 다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사고 버스의 블랙박스를 분석해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 지하 마트서 불…버스에 깔려 부상
    • 입력 2017.05.20 (07:10)
    • 수정 2017.05.20 (08:16)
    뉴스광장
지하 마트서 불…버스에 깔려 부상
<앵커 멘트>

지하 마트에서 불이 나는 등 화재가 잇따랐습니다.

어제 오후엔 버스 아래에 초등학생이 깔리는 사고도 있었습니다.

김민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천장 일부가 검게 그을렸습니다.

오늘 새벽 0시 20분쯤 서울 성동구의 한 지하 마트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스프링클러가 작동해 자체 진화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마트 천장 부분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시뻘건 불길을 향해 소방관들이 소방 호스로 물을 뿌립니다.

어제 오후 1시 20분쯤 경기도 하남시의 한 목공소에서 불이 나 2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목공소 주인 50살 최 모씨가 얼굴에 화상을 입었고, 비닐하우스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3천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 당국은 소각로의 불씨가 옆 비닐하우스로 옮겨 붙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구조대가 장비를 이용해 버스를 들어올려 어린아이를 구조합니다.

어제 오후 3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도로에서 우회전하던 광역버스에 11살 김 모 군이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김 군은 오른쪽 다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사고 버스의 블랙박스를 분석해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