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네이버 ‘기사 배치 조작’ 사실로…청탁받고 기사 숨겼다
네이버 ‘기사 배치 조작’ 사실로…청탁받고 기사 숨겼다
국내 뉴스·미디어 검색의 70% 가까이를 점유하고 있는 네이버가 청탁을 받고, 기사 배치를 조작한...
우경화에 맞선 ‘日의 양심’ 아라이 교수 별세
한국 문화재 반환·위안부 연구 ‘일본의 양심’ 아라이 교수의 큰 족적
일본 내 한국 문화재의 반환 운동과 전쟁책임 규명 등에 앞장서서 일본의 양심으로 불렸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北, “美 ‘대화’ 원하면 말 아닌 행동 보여라”
입력 2017.05.20 (07:27) | 수정 2017.05.20 (08:16)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北, “美 ‘대화’ 원하면 말 아닌 행동 보여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대화' 가능성, '체제 보장' 등 미 정부의 대북 유화적 언급에 대해 말이 아닌 행동으로 대북적대시 정책 철회를 보여줘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를 조건으로 내걸면서, 제재와 한반도 주변 군사행동의 중단도 요구했습니다.

뉴욕 박에스더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 틸러슨 국무장관이 홍석현 문재인대통령특사에게, 북한 정권 교체를 시도하지 않고 체제를 보장하겠다고 말한 지 하룻만에 북한이 유엔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미국 일각에서 대화의 제스처가 나오는데, 트럼프 정부가 정말 새로운 대북정책을 채택하려 한다면, 말이 아니라 행동을 보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새 정책은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와 적대적 관계의 완전한 청산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대북 압박이 본질인데도, '대화'라는 루머를 퍼뜨리고 있다면서, 미국 대화 제안의 진정성을 믿을 수 없단 입장을 보였습니다.

미국이 한반도 주변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하고 전략적 핵자산을 총동원하면서, 반세기 북미 대치 역사상 최대 위기 상황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군사적 대북적대시정책과 제재, 압박을 철회하지 않는 한 핵개발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북한의 핵억지력과 선제타격능력은 협상카드가 아닙니다. 미국이 제재와 압박의 방향으로만 나가는 한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입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 전문가 컴퓨터 해킹사건의 배후로 북한이 지목되는 데 대해선, 미국의 대북 악선전이라며 어처구니없다는 반응을 내놨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에스더입니다.
  • 北, “美 ‘대화’ 원하면 말 아닌 행동 보여라”
    • 입력 2017.05.20 (07:27)
    • 수정 2017.05.20 (08:16)
    뉴스광장
北, “美 ‘대화’ 원하면 말 아닌 행동 보여라”
<앵커 멘트>

북한이 '대화' 가능성, '체제 보장' 등 미 정부의 대북 유화적 언급에 대해 말이 아닌 행동으로 대북적대시 정책 철회를 보여줘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를 조건으로 내걸면서, 제재와 한반도 주변 군사행동의 중단도 요구했습니다.

뉴욕 박에스더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 틸러슨 국무장관이 홍석현 문재인대통령특사에게, 북한 정권 교체를 시도하지 않고 체제를 보장하겠다고 말한 지 하룻만에 북한이 유엔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미국 일각에서 대화의 제스처가 나오는데, 트럼프 정부가 정말 새로운 대북정책을 채택하려 한다면, 말이 아니라 행동을 보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새 정책은 정전협정의 평화협정 대체와 적대적 관계의 완전한 청산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대북 압박이 본질인데도, '대화'라는 루머를 퍼뜨리고 있다면서, 미국 대화 제안의 진정성을 믿을 수 없단 입장을 보였습니다.

미국이 한반도 주변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하고 전략적 핵자산을 총동원하면서, 반세기 북미 대치 역사상 최대 위기 상황이 됐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군사적 대북적대시정책과 제재, 압박을 철회하지 않는 한 핵개발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인룡(유엔북한차석대사) : "북한의 핵억지력과 선제타격능력은 협상카드가 아닙니다. 미국이 제재와 압박의 방향으로만 나가는 한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입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 전문가 컴퓨터 해킹사건의 배후로 북한이 지목되는 데 대해선, 미국의 대북 악선전이라며 어처구니없다는 반응을 내놨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에스더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