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추경안 국회 통과…공무원 증원 규모 축소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추가경정예산안이 제출 45일 만에 국회 문턱을 넘었습...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안병훈, 바이런 넬슨 2R 공동 3위…‘우승 정조준’
입력 2017.05.20 (08:53) 연합뉴스
안병훈, 바이런 넬슨 2R 공동 3위…‘우승 정조준’
안병훈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75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3위에 올랐다.

안병훈은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어빙의 포시즌스 리조트(파70·7천166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4개를 기록하며 4언더파 66타를 쳤다.

중간 합계 6언더파 134타의 성적을 낸 안병훈은 단독 선두인 제이슨 코크락(미국)에게 6타 뒤진 공동 3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코크락은 이날 버디 8개로 8타를 줄이며 중간 합계 12언더파 128타를 기록했다.

10번 홀(파4)에서 출발한 안병훈은 첫 홀부터 약 8m 거리의 버디 퍼트에 성공하며 기분 좋게 2라운드를 시작했다.

12, 14번 홀에서 징검다리 버디를 낚은 안병훈은 4번 홀(파4)에서는 154야드를 남기고 친 두 번째 샷을 홀 약 1m에 붙이며 다시 한 타를 줄였다.

빌리 호셸(미국)이 7언더파 133타로 단독 2위에 올랐고 세계 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과 재미교포 제임스 한이 안병훈과 나란히 공동 3위에 자리했다.

강성훈도 3언더파 137타를 기록하며 제이슨 데이(호주), 맷 쿠처(미국) 등과 함께 공동 17위로 선전했다.

김민휘, 노승열, 양용은은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 안병훈, 바이런 넬슨 2R 공동 3위…‘우승 정조준’
    • 입력 2017.05.20 (08:53)
    연합뉴스
안병훈, 바이런 넬슨 2R 공동 3위…‘우승 정조준’
안병훈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75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3위에 올랐다.

안병훈은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어빙의 포시즌스 리조트(파70·7천166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4개를 기록하며 4언더파 66타를 쳤다.

중간 합계 6언더파 134타의 성적을 낸 안병훈은 단독 선두인 제이슨 코크락(미국)에게 6타 뒤진 공동 3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코크락은 이날 버디 8개로 8타를 줄이며 중간 합계 12언더파 128타를 기록했다.

10번 홀(파4)에서 출발한 안병훈은 첫 홀부터 약 8m 거리의 버디 퍼트에 성공하며 기분 좋게 2라운드를 시작했다.

12, 14번 홀에서 징검다리 버디를 낚은 안병훈은 4번 홀(파4)에서는 154야드를 남기고 친 두 번째 샷을 홀 약 1m에 붙이며 다시 한 타를 줄였다.

빌리 호셸(미국)이 7언더파 133타로 단독 2위에 올랐고 세계 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과 재미교포 제임스 한이 안병훈과 나란히 공동 3위에 자리했다.

강성훈도 3언더파 137타를 기록하며 제이슨 데이(호주), 맷 쿠처(미국) 등과 함께 공동 17위로 선전했다.

김민휘, 노승열, 양용은은 3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