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앵커&리포트] 줄이고 버리고…‘비움’으로 얻는 행복
전 세계 ‘미니멀 라이프’ 열풍…비움으로 얻는 행복
옷장, 찬장 할 것 없이 가득 찬 물건들 보며 싹 치웠으면, 싶은 적 없으신가요?...
[K스타] 故 김광석 부인 “잠적 아니다, 법적 대응 준비중”
故 김광석 부인 “잠적 아니다, 법적 대응 준비 중”
검찰이 가수 故 김광석의 딸 서연 씨의 사망 의혹에 대해 재수사에 공식 착수한 가운데 의혹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김정은, ‘화성-12’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주체무기 더 생산” ISSUE
입력 2017.05.20 (09:34) | 수정 2017.05.20 (09:42) 인터넷 뉴스
北김정은, ‘화성-12’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주체무기 더 생산”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신형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화성-12형'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을 찍었고, 노동당은 개발자들을 위한 연회를 열었다고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오늘(20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는 지상대지상 중장거리 전략탄도로켓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조선 혁명의 최고 참모부인 당 중앙위원회 청사로 부르시어 뜻깊은 기념사진을 찍으시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미사일 연구 부문의 일꾼과 과학자, 기술자들이 "마음속 신들메(신이 벗겨지지 않도록 발에다 동여매는 끈)를 바싹 조이고 강위력한 주체무기와 첨단 무장 장비들을 더 많이 개발 생산"하리라는 기대와 확신을 표명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기념사진 촬영에는 리만건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리병철·김정식·정승일 등 노동당 군수공업부 간부들이 참가했다.

북한 제2자연과학원(현재 국방과학원) 원장을 지낸 장창하도 참가했는데, 그는 지난 15일 김정은의 '화성-12형' 발사 참관 보도에 이들 간부와 함께 '당 중앙위원회 책임일꾼'으로 호명돼 군수공업부 부부장으로 자리를 옮긴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조선중앙통신은 또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는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축하하여 19일 목란관과 인민문화궁전에서 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연회에는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 박영식 인민무력상, 리만건 당 군수공업부장, 리병철 당 군수공업부 제1부부장 등이 참석했다.

최룡해와 리만건 등은 연설에서 신형 미사일 개발을 축하하며 '화성-12형' 미사일 시험발사의 성공은 "조국과 인민의 운명을 수호하고 세계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는 데서 참으로 중대하고도 특별한 의의를 가진다"고 강조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들은 이어 "우리 식의 위력한(강력한) 로켓들을 더 많이 개발·생산함으로써 자위적 국방력을 백배, 천배로 다져나가자"고 말했다.

연회에서는 신형 미사일 개발자들을 축하하는 모란봉악단의 공연도 열렸다.

북한은 지난 14일 시험발사에 성공한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최근 평양으로 불러 대대적인 경축 행사를 벌이고 있다.
  • 北김정은, ‘화성-12’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주체무기 더 생산”
    • 입력 2017.05.20 (09:34)
    • 수정 2017.05.20 (09:42)
    인터넷 뉴스
北김정은, ‘화성-12’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주체무기 더 생산”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신형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화성-12형' 개발자들과 기념사진을 찍었고, 노동당은 개발자들을 위한 연회를 열었다고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오늘(20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는 지상대지상 중장거리 전략탄도로켓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조선 혁명의 최고 참모부인 당 중앙위원회 청사로 부르시어 뜻깊은 기념사진을 찍으시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미사일 연구 부문의 일꾼과 과학자, 기술자들이 "마음속 신들메(신이 벗겨지지 않도록 발에다 동여매는 끈)를 바싹 조이고 강위력한 주체무기와 첨단 무장 장비들을 더 많이 개발 생산"하리라는 기대와 확신을 표명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기념사진 촬영에는 리만건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리병철·김정식·정승일 등 노동당 군수공업부 간부들이 참가했다.

북한 제2자연과학원(현재 국방과학원) 원장을 지낸 장창하도 참가했는데, 그는 지난 15일 김정은의 '화성-12형' 발사 참관 보도에 이들 간부와 함께 '당 중앙위원회 책임일꾼'으로 호명돼 군수공업부 부부장으로 자리를 옮긴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조선중앙통신은 또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에서는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축하하여 19일 목란관과 인민문화궁전에서 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연회에는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 박영식 인민무력상, 리만건 당 군수공업부장, 리병철 당 군수공업부 제1부부장 등이 참석했다.

최룡해와 리만건 등은 연설에서 신형 미사일 개발을 축하하며 '화성-12형' 미사일 시험발사의 성공은 "조국과 인민의 운명을 수호하고 세계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는 데서 참으로 중대하고도 특별한 의의를 가진다"고 강조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들은 이어 "우리 식의 위력한(강력한) 로켓들을 더 많이 개발·생산함으로써 자위적 국방력을 백배, 천배로 다져나가자"고 말했다.

연회에서는 신형 미사일 개발자들을 축하하는 모란봉악단의 공연도 열렸다.

북한은 지난 14일 시험발사에 성공한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화성-12형' 개발자들을 최근 평양으로 불러 대대적인 경축 행사를 벌이고 있다.
사사건건
정지